한인기업 소식

광고성 스팸 게시물로 인해 금지 단어들을 강화하였습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금지단어로 인해 글이 게시되지 않을 경우 [1:1 문의]나 관리자에게 문의해 주시기를 부탁 드립니다.


현대중공업, 터키에서 LNG해양생산설비 1척 수주

작성자 정보

  • 작성자 한인회장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현대중공업이 터키 에너지회사로부터 LNG-FSRU(부유식 액화천연가스 저장·재기화설비) 1척을 수주했다.

8일 조선해운 전문매체 트레이드윈즈에 따르면 현대중공업이 5월 말 터키 에너지회사 보타스로부터 LNG-FSRU(부유식 액화천연가스 저장·재기화설비) 1척을 수주했다. 
  
▲ 강환구 현대중공업 대표이사 사장.

LNG-FSRU(부유식 액화천연가스 저장·재기화설비)는 LNG를 직접 운송할 수 있고 바다에서 LNG를 다시 기체로 만들어 육상 소비처에 공급할 수 있는 선박을 말한다.

육상 LNG터미널을 건설하는 것보다 저렴하게 LNG를 수입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현대중공업이 수주한 LNG-FSRU(부유식 액화천연가스 저장·재기화설비)는 17만㎥급으로 대형 해양생산설비에 속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인도시점은 2020년이라고 트레이드윈즈는 보도했다. 

보타스는 터키 연안에서 LNG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는데 이 프로젝트에 LNG-FSRU(부유식 액화천연가스 저장·재기화설비)를 활용할 것으로 전망된다. 

구체적 선박 가격은 알려지지 않았다.

하지만 현재 17만㎥급 LNG-FSRU 가격이 2억1천만~2억2천만 달러에 형성돼 있다는 점을 고려하면 현대중공업도 이 정도 가격에 수주했을 수도 있다. 우리 돈으로 2300억 원 정도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지혜 기자]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61 / 7 Page
번호
제목
이름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