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성 스팸 게시물로 인해 금지 단어들을 강화하였습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금지단어로 인해 글이 게시되지 않을 경우 [1:1 문의]나 관리자에게 문의해 주시기를 부탁 드립니다.


러시아·스페인·터키시장 개척…코스맥스, 화장품 ODM 세계 1등 굳힌다

작성자 정보

  • 작성자 한인회장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화장품 제조자개발생산(ODM) 시장에서 세계 1위 자리를 확실히 굳히고 러시아, 스페인, 터키 등 해외 시장을 더욱 적극 공략해 세계 화장품 시장에서 `K뷰티`의 선봉이 되겠습니다." 

이경수 코스맥스그룹 회장은 8일 기자와 전화 통화에서 새해 포부를 이같이 밝혔다. 코스맥스는 이미 세계 화장품 ODM 시장에서 1위를 달리고 있지만 경쟁사들과 격차를 더욱 벌리고 선두 기업으로서 입지를 탄탄히 다지겠다는 각오다. 이 회장은 세계 1위 수성을 위해 올해 `철저한 현지화를 통한 세계화, 고객과 하나가 되자, 코스맥스만의 것을 찾자`라는 세 가지 경영방침을 세우고 새해 벽두부터 계열사, 공장 등을 둘러봤으며 며칠 전 중국 출장까지 다녀오는 등 광폭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이 회장은 "온라인·모바일 거래가 활발해지면서 화장품 업계에 온라인 전용 브랜드가 등장하고 화장품이 핵심 사업이 아니었던 회사들도 진출하는 등 화장품 시장이 바뀌고 있다"면서 "이런 변화는 코스맥스에 아주 큰 기회이며 중국에서의 위상을 기반으로 한국·중국·미국 화장품 ODM 시장에서 점유율을 더욱 높여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지난해 3분기 코스맥스차이나와 코스맥스광저우의 합산 누적 매출액만 3409억원을 기록할 만큼 중국에서 선전하고 있다. 이 회장은 올해 해외 시장 개척에도 적극 나선다. 특히 러시아·스페인·터키를 집중 공략할 계획이다. 

코스맥스는 국내 주요 화장품 브랜드는 물론 로레알그룹, 유니레버, 루이비통그룹, 존슨앤드존슨 등 해외 유명 화장품 수십 곳을 고객사로 확보하고 있으며 이들 회사 브랜드를 통해 코스맥스가 만든 화장품을 세계 곳곳에 수출하고 있다. 하지만 러시아·스페인·터키 화장품 시장은 아직 미개척지다.

 코스맥스 관계자는 "맞춤형 현지화 전략으로 지난해부터 러시아, 스페인, 터키 등 새로운 시장 진출을 준비해 왔는데 해당 국가의 화장품·의약품 유통 1위 업체와 협업한 화장품이 올해 출시된다"고 설명했다. 

코스맥스그룹은 사업회사 코스맥스와 지주회사 코스맥스BTI로 구성돼 있다. 코스맥스BTI는 건강기능식품을 만드는 `코스맥스바이오`, 화장품과 용기를 제조하는 `쓰리애플즈코스메틱스`, 건강기능식품 제조회사 `뉴트리바이오텍`을 거느리고 있다. 업계가 추정하는 지난해 코스맥스그룹 매출액은 1조8000억원 안팎이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61 / 5 Page
번호
제목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