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기업 소식

“현대미포조선, 터키 해운사로부터 MR탱커 2척 수주”

작성자 정보

  • 작성자 한인회장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현대미포조선이 터키 해운사로부터 MR탱커(규모 5만 DWT 안팎의 액체화물운반선) 2척을 수주했다고 해외언론이 보도했다.

조선해운 전문매체 트레이드윈즈는 10일 “터키 야사해운(Yasa Shipping)이 현대미포조선에 MR탱커 2척을 발주했다”며 “이번 발주는 야사해운이 현대미포조선으로부터 MR탱커 4척을 인도받은 뒤 추가로 진행된 계약”이라고 보도했다.
  
▲ MR탱커.

선박 인도기한은 2021년 1월과 2월이다.

트레이드윈즈에 따르면 야사해운과 현대미포조선 두 회사의 관계자 모두 이번에 계약한 선박의 건조가격이나 사양 등 자세한 사항과 관련한 언급을 거부했다.

이 매체는 조선업계 소식통을 인용해 이번 계약에는 옵션물량이 포함되지 않았으며 선박 건조가격은 1척당 3800만 달러(448억 원가량) 안팎이라고 알렸다.

야사해운은 2018년 5월 현대미포조선에 MR탱커 4척을 발주했으며 현대미포조선은 올해 6월 초 선박들을 모두 인도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61 / 4 Page
번호
제목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