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 관세당국 韓기업 수출물품 원산지검증 대폭 증가

작성자 정보

  • 작성자 한인회장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한국과 터키 간 자유무역협정(FTA)을 활용한 우리 기업의 수출에 대해 터키 관세당국의 원산지검증이 올해 상반기 폭발적으로 늘어나면서 수출기업의 부담도 커지고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원산지검증은 FTA 관세특혜를 적용받은 물품에 대해 수입국의 관세당국이 수출국의 관세당국에 원산지 결정기준 충족 여부, 원산지증명서 진위성 등을 확인하는 것으로, 수출기업들은 입증자료 준비에 필요한 인력과 시간 투입으로 큰 부담을 겪게 된다.

관세청은 10일 터키에 수출하는 국내 기업들을 대상으로 '수출물품 원산지검증 대응전략회의'를 영상으로 열고 터키 수출검증 동향과 업체 주의사항을 안내했다.

이날 회의에서 관세청이 밝힌 터키 관세당국의 올해 상반기 원산지검증 요청은 모두 1181건(442개사)으로, 이는 지난해 같은기간 73건(27개사) 대비 1518% 증가했다. 화학 및 플라스틱 산업이 891건(75%)으로 비중이 높았다. 요청 사유중 제3국 무역거래 형태에서 제3국의 판매자가 원산지신고서를 작성한 경우 요청된 검증이 855건(72%)으로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급증한 터키의 검증요청에 대응해 관세청은 신속한 검증 착수, 반복 요청에 대한 검증절차 간소화 등을 담은 '터키 수출검증 대응지침'을 시행했다.

이러한 노력 결과, 터키의 검증요청은 7월 12건(4개사), 8월 23건(10개사)으로 상반기 월 평균 197건에 비해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관세청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FTA 상대국의 원산지검증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필요할 경우 대응전략을 마련할 것"이라면서 "우리 수출기업이 FTA를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게시물은 Admin님에 의해 2020-11-21 01:08:31 MOVE에서 이동 됨]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29 / 1 Page
번호
제목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