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정보나눔
터키, 신규 확진자 연일 최대치 경신…4만명 근접

작성자 정보

  • 작성자 한인회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터키 이스탄불의 번화가 이스티클랄 거리
터키 이스탄불의 번화가 이스티클랄 거리

[EPA=연합뉴스]

터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연일 최대치를 경신 중이다.

터키 보건부는 1일(현지시간) 자국 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3만9천302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전날 기록된 역대 최대치(3만7천303명)를 하루 만에 경신한 것이다. 

누적 확진자 수와 사망자 수는 각각 331만7천182명과 3만1천537명을 기록했다. 

터키는 지난 달 1일부터 주말 봉쇄를 해제하고 식당·카페 영업을 재개하는 등 정상화 조치를 시작했다.

그러나 정상화 조치 후 신규 확진자 수는 급격히 늘어났다. 지난 1일 신규 확진자 수는 9천891명으로 전날 확진자 수의 4분의 1에 불과했다.

그러자 터키 정부는 이번 주부터 주말 봉쇄 조치를 재도입 했으며, 라마단(이슬람교 금식성월·4월 13일∼5월 12일) 기간 식당에 배달 영업만 허용하기로 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17 / 1 Page
번호
제목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