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 터키 떠난다… 엑자시바시와 계약 끝나

작성자 정보

  • 작성자 한인회장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엑자시바시 21일 계약 종료 공식 발표
향후 행선지는 중국이 유력하게 거론
터키 엑자시바시가 공식 누리집에 올린 김연경 선수의 사진. 엑자시바시 공식 누리집 갈무리
터키 엑자시바시가 공식 누리집에 올린 김연경 선수의 사진. 엑자시바시 공식 누리집 갈무리



한국 여자 배구 김연경(32)이 터키 엑자시바시를 떠난다.


엑자시바시는 21일(한국시각) 구단 공식 누리집을 통해 “김연경과 상호 합의로 계약을 종료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구단은 “김연경은 팀에 있는 동안 터키 슈퍼컵 우승 2회, 컵 대회 우승 1회, 국제배구연맹(FIVB) 클럽 월드챔피언십 동메달과 은메달을 차지하는 등 활약했다. 2019∼2020 시즌에는 팀의 주장이었다”고 소개했다.

김연경은 지난 2018년 5월 엑자시바시와 2년 계약했고, 이달 계약이 만료돼 자유계약(FA) 신분이 됐다. 지난 1월 대표팀으로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대륙예선 조별리그에 나섰던 김연경은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 카자흐스탄전에서 복근이 찢어지는 부상을 당한 뒤 국내 재활 기간을 가졌다. 당시 엑자시바시는 정규리그를 9경기 남겨놓고 있었고, 챔피언스리그를 진행 중이었기에 김연경이 구단과 합의해 연봉을 삭감하기도 했다.


향후 김연경의 행선지는 중국이 유력하다. 지난달 ‘월드오브발리’는 브라질 언론 보도를 인용해 중국 베이징 구단이 김연경에게 영입 제의를 했다고 보도했다. 김연경은 2017년 중국 상하이에서 1시즌 동안 활약한 바 있다.


한편 김연경은 터키 리그가 코로나19로 중단되자 지난달 15일 귀국해 국내에서 개인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
[이 게시물은 Admin님에 의해 2020-11-21 01:03:36 MOVE에서 이동 됨]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31 / 1 Page
번호
제목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