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뉴스와 정보
터키 국민차 ‘토그’..2022년 출시 앞두고 EU·북미·아시아 상표 등록

작성자 정보

  • 작성자 한인회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터키가 국가 산업으로 진행 중인 전기차 프로젝트가 2022년 세계시장에 첫 발을 내딛는다. 전기 세단과 SUV 프로토 타입을 공개한 토그(TOGG)는 2022년 4분기부터 유럽 시장을 시작으로 북미, 아시아 시장 등에서 판매를 위한 상표 등록을 끝마친 상태다.

최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터키의 토그는 2022년 전기차 판매를 위해 EU(유럽연합)과 미국, 중국, 러시아, 캐나다, 한국, 일본 등의 국가에서 상표 등록을 마쳤다.

지난해 12월 타이에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전기차 프로젝트의 실체를 공개한 토그는 터키의 유명 5개 회사가 힘을 합쳐 설립된 회사로 2022년부터 본격 생산에 나선다.

이탈리아의 디자인 회사 피닌파리나가 개발에 참여한 토그의 전기 세단과 SUV는 자체 개발한 모듈식 플랫폼을 기반으로 완충 시 300km, 500km를 주행할 수 있는 리튬 이온 배터리와 203마력, 406마력을 발휘하는 전기모터를 탑재한다.

기본형인 203마력 전기모터를 탑재한 모델의 경우 후륜구동 방식을 통해 100km/h까지 7.6초가 소요된다. 406마력 사양은 듀얼 모터 구성으로 전자식 4륜 구동 시스템을 통해 4.8초만에 100km/h까지 도달할 수 있다.

모듈화 플랫폼과 최대 주행거리 500km에 이르는 토고의 전기차는 급속 충전 시스템을 지원, 30분만에 80%를 충전할 수 있으며, 가정용 충전기 사용 시 10시간이 소요된다.

7개의 에어백과 레벨2 수준의 운전자 보조 시스템, 전륜 맥퍼슨 스트럿, 후륜 멀티링크 방식의 서스펜션을 적용된 토그의 전기차는 유로앤캡 충돌 테스트에서 별 5개의 안전성 확보도 계획되어 있다.

또한, 5G 통신망을 이용한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향후 레벨3 수준의 운전자 보조 시스템으로 업그레이드 할 수 있으며, 차량 간 무선 통신을 지원한다.

실내에는 최대 6개의 스크린이 위치한다. 디지털 클러스터부터 인포테인먼트 디스플레이, 공조 시스템, 조수석 디스플레이를 포함해 아우디 e-트론을 통해 국내에도 소개된 카메라 방식의 사이드 미러가 자리를 잡고있다.

토그는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을 끌어올리기 위해 부품 관련 사업과 외국 제조사들의 공장 노하우들을 한데 모은 것으로 알려졌다.

전기차의 조립에 필요한 약 85% 이상의 부품을 터키 내에서 자체 제작 할 정도로 국산화를 이룬 토그는 유럽연합, 북미, 아시아 등의 국가에서 상표 등록을 통해 글로벌 전기차 시장의 도전을 선언한 상태다.

출시 첫 해인 2022년 연간 판매 목표 17만 5,000대의 목표를 밝힌 토그는 2030년까지 100만대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터키는 토그의 성공적인 전기차 시장 진입을 위해 국가가 나서 초기 생산량 3만대를 구입할 것으로도 알려졌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187 / 1 Page
번호
제목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