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뉴스와 정보
터키 내년 최저임금 21.56% 인상…월 41만5000원

작성자 정보

  • 작성자 한인회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터키 정부가 내년 최저임금을 21.56% 인상하기로 했다.

제흐라 쥠루트 셀축 노동사회부 장관은 현지시간 28일 최저임금위원회에서 내년 최저임금을 현재 월 2324리라(우리돈 약 34만1000원)에서 월 2826리라(약 41만5000원)로 21.56% 인상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2826리라는 아이가 없는 미혼 노동자에게 적용되는 최저임금으로, 아이가 있는 기혼 노동자에게는 월 3013리라(약 44만2000원)의 최저임금이 적용될 전망이다.

셀축 장관은 "11월 물가 상승률은 14.03%였다"며 "물가 상승률보다 높은 임금 인상률을 제시함으로써 노동자가 물가 상승률에 고통받지 않도록 하겠다는 약속을 지켰다"고 강조했다.

그러나 노동계인 터키노동조합연맹은 내년 최저임금 인상률이 부적절하다고 비판했다.


나즈미 이르가트 터키노동조합연맹 사무총장은 "코로나19 대유행에 따른 부정적 영향을 고려할 때 내년 최저임금은 노동자의 기대를 충족시키기에 부족하다"고 주장했다.


터키노조연맹에 따르면 터키 전체 인구 약 8300만 명 가운데 절반가량이 최저임금에 가까운 수입으로 생활하고 있다.

터키 노동사회부의 공식 통계에 따르면 9월 기준 터키의 실업률은 12.7%에 달한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187 / 1 Page
번호
제목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