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뉴스와 정보

광고성 스팸 게시물로 인해 금지 단어들을 강화하였습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금지단어로 인해 글이 게시되지 않을 경우 [1:1 문의]나 관리자에게 문의해 주시기를 부탁 드립니다.


EU, '난민수용 대가' 2024년까지 터키에 4조원 추가지원

작성자 정보

  • 작성자 한인회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터키 "기대에 못미쳐…난민 관련 협력 재정적 차원으로만 축소 실수"

시리아 북서부 이들립 지역의 난민 어린이
시리아 북서부 이들립 지역의 난민 어린이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유럽연합(EU)이 24∼25일 연 정상회의에서 시리아 난민을 수용하는 대가로 터키에 올해부터 2024년까지 30억 유로(약 4조원)를 추가로 지원키로 결정했다.

터키는 26일(현지시간) 이에 대해 난민 관련 협력을 재정적 차원으로만 축소하는 것은 실수라며 기대에 못미친다고 반발했다.

터키 외무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EU 정상회의 결정과 관련, "기대에 훨씬 못미쳤다"면서 "기대한 바 혹은 필요한 조치와는 동떨어졌다"고 혹평했다. 

외무부는 특히 EU 정상회의가 시리아 난민을 수용하는 대가로 2024년까지 30억 유로를 추가로 지원하기로 한 데 대해 불만을 나타냈다.

외무부는 성명에서 "새로운 재정 지원 계획은 터키가 아닌 시리아 난민을 위한 것"이라며 "이는 궁극적으로 EU의 평화와 안보를 위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난민 문제와 관련한 협력을 재정적 차원으로만 축소한 것은 큰 실수"라고 덧붙였다.

지난 2015∼2016년 유럽 난민 위기 당시 100만 명이 넘는 난민이 유럽 대륙으로 밀려들자 EU는 난민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2016년 3월 터키와 난민송환협정(난민협정)을 체결했다.

난민협정의 주요 내용은 터키가 유럽으로 가려는 난민을 자국 내 수용하는 대신 EU는 터키에 60억 유로(약 8조원)를 지원하는 것이었다.

그 결과 터키는 시리아 난민 360만 명을 포함해 약 400만 명의 난민을 수용하게 됐다.

그러나 EU는 터키 정부에 직접 자금을 이전하는 대신 터키 체류 난민 지원 기구를 통해 자금을 집행하는 방식을 택했고, 터키인에 대한 비자 면제도 이행하지 않았다.

이에 터키는 EU가 약속을 지키지 않았다며 협정의 개정을 요구하고 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291 / 1 Page
번호
제목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