튀르키예 뉴스와 정보

광고성 스팸 게시물로 인해 금지 단어들을 강화하였습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금지단어로 인해 글이 게시되지 않을 경우 [1:1 문의]나 관리자에게 문의해 주시기를 부탁 드립니다.


"한국의 벽 김민재"...터키 현지 매체의 '극찬'

작성자 정보

  • 작성자 한인회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터키 현지 매체가 김민재를 '한국의 벽'이라고 평가했다.

김민재의 페네르바체 SK는 22일(한국시간) 터키 이스탄불의 튀르크 텔레콤 아레나에서 열린 '2021-2022 시즌 터키 쉬페르리그' 13라운드 갈라타사라이 SK와의 원정 경기에서 2-1 역전승을 거뒀다.

전반 16분 선제 실점을 허용한 페네르바체는 전반 31분 메수트 외질의 동점 골로 균형을 맞췄지만, 후반 37분 마르셀 티세랑이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하며 어려움에 처했다. 하지만 오히려 역전 골을 넣은 쪽은 페네르바체였다. 후반 추가시간 4분 교체로 투입된 미구엘 크레스포가 후반 추가시간 페널티 박스 바깥에서 날린 중거리 슈팅이 골문 구석으로 빨려 들어갔다.


[사진] 김민재 개인 SNS

중앙 수비수로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한 김민재는 이 경기 정확한 태클, 뛰어난 몸싸움 등 강력한 수비 능력을 뽐내며 팀 승리를 지켜냈다.

이에 터키 매체 'ESH(Ensonhaber)'가 김민재를 극찬했다. 매체는 "한국의 벽, 김민재(South Korean wall Kim Min-Jae)라는 제목으로 김민재의 활약을 조명했다. 

[사진] ESH

'ESH'는 "1분 1초가 숨막히는 이 경기에서 갈라타사라이는 추가 득점을 뽑아낼 수 없었다. 김민재가 큰 역할을 했기 때문이다. 김민재는 2번의 중요한 장면에서 실점을 막았다"라고 설명했다.

매체가 주목한 장면은 후반 10분과 33분에 나왔다. 10분 갈라타사라이가 페네르바체의 측면을 돌파하고 공격을 전개하는 상황에서 김민재가 상대의 크로스를 막아내며 위기에서 구했다. 후반 33분에는 상대의 강력한 슈팅을 김민재가 몸을 날려 방어하기도 했다.

매체는 "티세랑의 퇴장 이후 수비 부담을 안았던 김민재지만,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며 이 경기에서 가장 큰 성공을 거둔 선수 중 한 명으로 평가 받았다"라고 덧붙였다.

김민재의 맹활약 속에 승점 3점을 추가한 페네르바체는 승점 23점(7승2무4패)로 5위에 자리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668 / 1 Page
번호
제목
이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