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한-터교류 뉴스(문화/예술/교육/한류)
한-터교류 뉴스(문화/예술/교육/한류)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8-07-24 (화) 07:57
추천: 0  조회: 638       
IP: 78.xxx.20
'이타카' 윤도현♥하현우♥이홍기, 터키서 불타오른 록커들의 케미

[OSEN=김보라 기자] 가수 윤도현과 하현우, 이홍기의 케미스트리가 터키에서 불타올랐다.

22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이타카로 가는 길’은 터키에서 2일차를 맞이한 세 사람이 곳곳에서 펼친 공연 동영상을 게재하며 숙식을 해결하는 과정이 그려졌다. 이홍기의 도착 이후 세 사람이 게재한 동영상은 실시간 방송으로 바뀌었다.

터키 도착 당일, 윤도현과 하현우는 한화로 4~5만원에 달하는 비교적 저렴한 숙소를 찾아 나섰다. 카파도키아에 도달한 두 사람은 “일부러 만들어 놓은 도시 아니냐. 대박”이라며 “모험의 도시에 온 것 같다. 아기자기하게 예쁘다”라고 감탄하며 설레는 마음을 드러냈다. 힘들지만 여행의 기쁨을 처음으로 만끽한 것.

윤도현은 운전부터 기타, 피아노, 노래까지 1인 4역을 해내 얼굴에 피곤함이 역력했다. 하현우도 “물론 고생을 하러 온 것은 맞지만 너무 고통스러운데, 그럼에도 형과 함께 해 너무 행복하다”는 첫 날 소감을 전했다.




둘째 날 아침 합류한 이홍기는 터키 중부에 있는 카이세리 공항에 편안한 복장으로 나타났다. 제작진이 “잠옷을 입고 온 것이냐”고 묻자 “잠옷이라뇨. 패션을 모르신다”고 맞받아쳐 자유로운 감성을 드러냈다. 그가 원하는 록커의 이상향은 “자유”라고 정의했다.


이어 이홍기는 “20~40대 록커 윤도현, 하현우 형들과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거 같다”는 당찬 포부를 전했다. 

세 사람은 대자연의 신비를 담은 파샤바 계곡에 도착해 영상을 찍을 장소를 물색했다. 더욱이 약 69리라(한화로 1만6000원) 밖에 남지 않아 조회수를 올리는 게 시급했다.



윤도현은 “현우의 머릿속에는 여행보다 곡을 잘 소화해야겠다는 생각만 가득했다”고 평가했다. 총무로서 돈 관리를 맡은 하현우는 “제대로 해야겠다는 생각이 컸다. 음악적인 욕심은 많았다”고 말했다. 이에 이홍기는 “현우 형의 음악이 강하고 고음이 많아서, 저는 부담이 됐다”는 고민을 토로하기도.


하지만 기우였다. 막상 본 공연이 시작되자 이홍기는 고음 처리를 완벽하게 해내 형들에게 극찬을 받고 무한한 신뢰를 얻었다. 



첫 번째로 윤도현과 하현우가 단둘이 부른 ‘너를 보내고’에, 이홍기가 합류한 이후 게재한 동영상들 덕분에 전날보다 7040 뷰가 올랐다. 항아리 케밥으로 점심을 해결한 세 사람은 앞으로 돈을 더 모아 숙소를 잡아야 했다.


팬덤이 큰 이홍기 덕분에 조회수를 올리는 데 비교적 쉬웠다. 이에 윤도현은 “터키에 왔으면 이 정도에서 자야 한다”며 한화로 약 8만 원에 달하는 숙소를 제안했다. 결국 “어떻게 해서든 되겠지”라는 마인드로 길을 떠났고, 어느새 돈 걱정을 잊고 들뜬 세 사람은 케이브 호텔에 입성해 “좋다, 좋아”를 외쳤다.

평소 친분이 없던 이홍기, 윤도현과 하현우는 터키에서 무대를 꾸미는 것부터 숙식을 해결하며 금세 친해졌다./ purplish@osen.co.kr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64 김연경, 19점 폭발…엑자시바시 터키배구 챔프전 기선 제압 한인회 04-25 16
363 S-OIL ‘제3회 감동의 마라톤’ 개최…장애인·비장애인 성적 우.. 한인회 04-23 32
362 6th ISSCA 컨퍼런스, 터키 이스탄불 Marmara Universi 한인회 04-22 99
361 '짠내투어' 하니, 터키 설계여행 흥할까 한인회 04-16 198
360 테니스 유망주 박소현, 터키 안탈리아 서킷대회 우승 한인회 04-16 104
359 서울유누스엠레 인스티튜트(터키문화원) 개설 한인회 04-16 122
358 터키리그 우승 바라보는 김연경, 갈라타사라이와 4강서 격돌 한인회 04-10 195
357 터키에서 맛 본 석류주스, 놀랍다 한인회 04-10 355 3
356 ‘짠내투어’ 유민상-하니, 터키로 떠난다…인생 첫 설계자 도.. 한인회 04-05 472 1
355 터키 톱카프궁전 박물관, 한국어 음성 안내 서비스 13일 개시 한인회 03-13 517 2
354 김연경, 터키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 이기면 '우승 확정' 한인회 03-11 295
353 '형제 나라' 터키도 독립운동 100주년 한인회 03-09 184
352 [EBS 세계테마기행] 극한 겨울 터키, “겨울에도 찬란한 아나톨.. 한인회 03-09 277
351 방통위, 한류 콘텐츠 터키·UAE 진출 모색 한인회 03-09 109
350 세종시문화재단, 터키 앙카라시와 문화교류 협력 강화 한인회 03-04 163
349 김용우 육참총장 獨·터키 공식 방문 한인회 02-25 163
348 '프로즌'과 '울프'의 슈퍼매시브, 로열 유스 꺾고 터키 1위 한인회 02-19 94
347 김연경의 에자즈바스, 터키리그 '19연승' 신바람 한인회 02-19 139
346 '2002 WC 4강 주역' 귀네슈, 15년 만에 터키 대표팀 복귀 유력 한인회 02-13 202
345 포항, 터키 전훈에서 얻은 네 가지 한인회 02-13 144
344 '성환' 윤성환, 터키 베식타시e스포츠 입단 한인회 02-07 176
343 [K리그1] 수원, 터키 전지훈련 연습경기 일정  한인회 01-27 336
342 터키인이 한국전을 기록하는 이유 한인회 01-10 486
341 "한반도에 평화 깃들길" 동방 정교회의 축복 한인회 12-16 517 1
340 '트릭' 김강윤, 터키 갈락티코스 입단 한인회 12-08 482
339 더 강해진 김연경-에자즈바쉬... 터키·브라질 팀 전승 가도 한인회 12-08 476
338 황석영 소설가, 안도현 시인... 2018 한국문학주간 터키 독자에소.. 한인회 12-05 451
337 '울프' 이재완-'프로즌' 김태일, 터키 슈퍼매시브 합류 한인회 12-03 372
336 수원 삼성, 이임생 감독 낙점하고 동계전지훈련지는 '터키' 한인회 12-03 352
335 터키 대통령 부인과 기념촬영하는 김정숙 여사 한인회 12-03 404
334 '은밀하게 위대하게' 이채영, 터키 여행 중 빛난 미모 재조명 " 한인회 11-28 465
333 [오피셜] '갱맘' 이창석, 터키 로얄 유스로 이적 한인회 11-28 268
332 '프로즌' 김태일 "페네르바체와 계약 종료…터키팀과도 접촉 가.. 한인회 11-22 242
331 수원 현대, 터키 1부리그 출신 밀라그로스 콜라 영입 한인회 11-22 221
330 터키 참전용사 "한국과 터키는 피를 나눈 형제" 한인회 11-19 289
1234567891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