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한-터교류 뉴스(문화/예술/교육/한류)
한-터교류 뉴스(문화/예술/교육/한류)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9-10-31 (목) 08:57
추천: 0  조회: 230       
IP: 78.xxx.119
김연경, 첫 '라이벌 빅매치'... 터키 리그 '우승 경쟁' 본격화

 김연경 선수(에자즈바쉬)

김연경 선수(에자즈바쉬)ⓒ 에자즈바쉬 SNS

 
김연경과 소속팀인 에자즈바쉬가 올 시즌 터키 리그 우승 여부를 가늠할 수 있는 '라이벌 빅매치'에 돌입한다.

에자즈바쉬는 29일 오후 9시(아래 한국시간) 갈라타사라이와 일전을 벌인다. 이어 30일 새벽인 오전 1시에 바크프방크-페네르바체가 맞대결한다. 그리고 주말인 11월 3일 오전 1시 30분에 에자즈바쉬-페네르바체의 빅매치가 이어진다.

에자즈바쉬, 바크프방크, 페네르바체, 갈라타사라이는 터리 리그 '빅4'라고 불리는 전통의 강호들이다. 올 시즌도 강력한 우승 후보들이다. 

에자즈바쉬가 올 시즌 터키 리그 정규리그와 포스트시즌 챔피언결정전 우승을 하기 위해서는 이들 강팀과 맞대결에서 승리를 챙겨야 한다. 4강 팀들 간 맞대결에서 우열이 가려질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빅4' 팀들은 만날 때마다 서로에게 껄끄러운 상대이다. 설사 객관적인 전력이 앞선다고 해도 의외의 결과가 종종 발생하기 때문이다. 그만큼 라이벌 의식이 강하다.

29일 대결하는 에자즈바쉬-갈라타사라이 경기가 긴장감이 높은 이유도 그 때문이다. 실제로 갈라타사라이는 지난 26일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히고 있는 페네르바체를 세트 스코어 3-1로 격파하는 이변을 일으켰다. 페네르바체가 핵심 주전 멤버를 풀가동했음에도 패했다는 점에서 충격이 더 컸다.

V리그 활약했던 알레시아... 195cm '장신 쌍포'가 핵심

갈라타사라이의 올 시즌 포지션별 주전 멤버를 살펴보면, 라이트 알레시아(32세·196cm), 레프트 바실란토나키(23세·195cm), 귈데니즈(33세·182cm), 센터 벨리엔(26세·188cm), 아슬리(24세·185cm), 세터 차을라(24세·177cm), 리베로 기젬(32세·178cm)으로 구성됐다.

우크라이나 대표팀 주 공격수인 알레시아와 그리스 대표팀 주 공격수인 바실란토나키 두 '장신 쌍포'가 핵심이다. 26일 페네르바체전에서도 알레시아 20득점, 바실란토나키 14득점을 올렸다. 알레시아는 양 팀 통틀어 최다 득점을 기록했다. 

알레시아는 국내 배구팬들에게 매우 친숙한 선수다. 지난 2011-2012시즌부터 2012-2013시즌까지 2년 연속 한국 V리그 IBK기업은행의 외국인 선수로 활약했다.

알레시아는 IBK기업은행이 2012-2013시즌 V리그에서 창단 이후 2년 만에 '통합 우승'(정규리그와 포스트시즌 챔피언결정전 모두 우승)을 차지하는 데 큰 기여를 했다. 당시 알레시아는 정규리그와 포스트시즌 챔피언결정전에서 모두 MVP를 수상했다.

바실란토나키는 지난 시즌 이탈리아 리그에서 활약했고, 득점 부문 전체 7위에 올랐다. 그만큼 공격력이 좋다. 그리스 대표팀에서는 라이트 공격수로, 소속팀 갈라타사라이에서는 레프트 공격수로 뛰는 점이 특징이다. 나머지 레프트 한 자리는 귈데니즈가 맡는다. 귈데니즈는 지난 시즌 에자즈바쉬에서 김연경과 팀 동료였다.

갈라타사라이는 센터진도 수준급이다. 네덜란드 대표팀 주전 센터인 벨리엔과 2017년 U23 세계선수권 대회에서 터키 우승의 주역인 아슬리가 중앙을 책임진다.

세터 차을라는 2018 세계선수권 대회에서 터키 대표팀의 백업 세터로 활약했다. 리베로 기젬도 오랫동안 터키 대표팀 주전 리베로로 활약한 베테랑이다. 그는 2012년 런던 올림픽 때도 터키 대표팀의 주전 리베로였다.

김연경과 에자즈바쉬가 올 시즌 첫 고비인 갈라타사라이를 넘고 순항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에자즈바쉬-갈라타사라이 빅매치는 국내 스포츠 전문 채널인 SPOTV가 29일 오후 8시 50분부터 생중계한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91 김연경, 첫 '라이벌 빅매치'... 터키 리그 '우승 경쟁' 본격화 한인회 10-31 230
390 터키 리그(TCL), 만연한 임금 체불로 한국 선수들 골머리 한인회 10-31 226
389 주터키한국문화원 개원 8주년 행사 개최 한인회 10-07 343
388 '터키 출국' 김연경 "모든 대회 우승이 목표…동료들, 3개월 뒤 .. 한인회 10-07 229
387 터키 한국전 참전용사들 용인 참전기념비 참배 한인회 10-01 123
386 주터키한국문화원, 제2회 한식문화주간 개최 한인회 10-01 178
385 터키 한국전 참전용사들 용인 참전기념비 참배 한인회 09-29 120
384 ‘스푸파’ 첫방… 백종원, 세계 3대 미식 강국 터키로 떠나다 한인회 09-23 408
383 재터키한국기업협회 정기총회…터키 경제 현황 점검 한인회 09-23 148
382 관세청, 터키 관세당국 초청 관세행정 현대화 연수 한인회 09-18 145
381 ‘LGU+컵 3쿠션’ 한국 VS 터키…준결승 압축 한인회 09-09 134 1
380 韓 당구 전사 5명 '터키 출정'... 서바이벌 3쿠션 마스터스 21일 한인회 08-21 183
379 한국축구, 9월5일 조지아와 친선전…터키 이스탄불에서 한인회 08-21 559 3
378 경북농업기술원, 터키·루마니아와 공동협력연구 성과 기대 한인회 08-12 150
377 야스퍼스‧조재호 등 3쿠션 ★들 터키서 한판 승부 한인회 08-01 175
376 수원시, 터키 얄로바시와 '끈끈한 우정' 나눴다 한인회 07-23 209
375 순천대-터키 차나칼레대학교, MOU 체결 한인회 07-11 212
374 터키 대통령과 인사하는 문 대통령 한인회 06-29 439
373 터키, 한국전쟁 행사진행 한인회 06-29 241
372 용인시,한국전 참전 터키 용사 초청… 한인회 06-29 187
371 터키, 못 없이 지은 목조 사원 800년 이상 ‘튼튼’ 한인회 06-14 410
370 '얼라이브' 노진욱, 터키 팀 부르사스포르 입단 한인회 05-26 290
369 이재현 인천 서구청장 “도시재생 모델 19일부터 25일까지 폴란.. 한인회 05-17 294
368 '6솔져스' 터키 국경 실화 배경으로 한 전쟁 블록버스터 한인회 05-16 378
367 터키문화관광부, 한국시장 내 적극 홍보 및 관광객 유치 '박차' 한인회 05-16 332 1
366 김연경 터키리그 챔프전 준우승 한인회 05-05 292
365 '짠내투어' 앙숙 박명수vs지상렬, 터키 여행 맞대결 어떨까 한인회 04-27 490
364 김연경, 19점 폭발…엑자시바시 터키배구 챔프전 기선 제압 한인회 04-25 325
363 S-OIL ‘제3회 감동의 마라톤’ 개최…장애인·비장애인 성적 우.. 한인회 04-23 183
362 6th ISSCA 컨퍼런스, 터키 이스탄불 Marmara Universi 한인회 04-22 290
361 '짠내투어' 하니, 터키 설계여행 흥할까 한인회 04-16 406
360 테니스 유망주 박소현, 터키 안탈리아 서킷대회 우승 한인회 04-16 285
359 서울유누스엠레 인스티튜트(터키문화원) 개설 한인회 04-16 293
358 터키리그 우승 바라보는 김연경, 갈라타사라이와 4강서 격돌 한인회 04-10 360
357 터키에서 맛 본 석류주스, 놀랍다 한인회 04-10 542 4
12345678910,,,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