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Untitled Document


















 
한-터교류 뉴스(문화/예술/교육/한류)
한-터교류 뉴스(문화/예술/교육/한류)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9-10-31 (목) 08:57
ㆍ추천: 0  ㆍ조회: 460      
IP: 78.xxx.119
김연경, 첫 '라이벌 빅매치'... 터키 리그 '우승 경쟁' 본격화

 김연경 선수(에자즈바쉬)

김연경 선수(에자즈바쉬)ⓒ 에자즈바쉬 SNS

 
김연경과 소속팀인 에자즈바쉬가 올 시즌 터키 리그 우승 여부를 가늠할 수 있는 '라이벌 빅매치'에 돌입한다.

에자즈바쉬는 29일 오후 9시(아래 한국시간) 갈라타사라이와 일전을 벌인다. 이어 30일 새벽인 오전 1시에 바크프방크-페네르바체가 맞대결한다. 그리고 주말인 11월 3일 오전 1시 30분에 에자즈바쉬-페네르바체의 빅매치가 이어진다.

에자즈바쉬, 바크프방크, 페네르바체, 갈라타사라이는 터리 리그 '빅4'라고 불리는 전통의 강호들이다. 올 시즌도 강력한 우승 후보들이다. 

에자즈바쉬가 올 시즌 터키 리그 정규리그와 포스트시즌 챔피언결정전 우승을 하기 위해서는 이들 강팀과 맞대결에서 승리를 챙겨야 한다. 4강 팀들 간 맞대결에서 우열이 가려질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빅4' 팀들은 만날 때마다 서로에게 껄끄러운 상대이다. 설사 객관적인 전력이 앞선다고 해도 의외의 결과가 종종 발생하기 때문이다. 그만큼 라이벌 의식이 강하다.

29일 대결하는 에자즈바쉬-갈라타사라이 경기가 긴장감이 높은 이유도 그 때문이다. 실제로 갈라타사라이는 지난 26일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히고 있는 페네르바체를 세트 스코어 3-1로 격파하는 이변을 일으켰다. 페네르바체가 핵심 주전 멤버를 풀가동했음에도 패했다는 점에서 충격이 더 컸다.

V리그 활약했던 알레시아... 195cm '장신 쌍포'가 핵심

갈라타사라이의 올 시즌 포지션별 주전 멤버를 살펴보면, 라이트 알레시아(32세·196cm), 레프트 바실란토나키(23세·195cm), 귈데니즈(33세·182cm), 센터 벨리엔(26세·188cm), 아슬리(24세·185cm), 세터 차을라(24세·177cm), 리베로 기젬(32세·178cm)으로 구성됐다.

우크라이나 대표팀 주 공격수인 알레시아와 그리스 대표팀 주 공격수인 바실란토나키 두 '장신 쌍포'가 핵심이다. 26일 페네르바체전에서도 알레시아 20득점, 바실란토나키 14득점을 올렸다. 알레시아는 양 팀 통틀어 최다 득점을 기록했다. 

알레시아는 국내 배구팬들에게 매우 친숙한 선수다. 지난 2011-2012시즌부터 2012-2013시즌까지 2년 연속 한국 V리그 IBK기업은행의 외국인 선수로 활약했다.

알레시아는 IBK기업은행이 2012-2013시즌 V리그에서 창단 이후 2년 만에 '통합 우승'(정규리그와 포스트시즌 챔피언결정전 모두 우승)을 차지하는 데 큰 기여를 했다. 당시 알레시아는 정규리그와 포스트시즌 챔피언결정전에서 모두 MVP를 수상했다.

바실란토나키는 지난 시즌 이탈리아 리그에서 활약했고, 득점 부문 전체 7위에 올랐다. 그만큼 공격력이 좋다. 그리스 대표팀에서는 라이트 공격수로, 소속팀 갈라타사라이에서는 레프트 공격수로 뛰는 점이 특징이다. 나머지 레프트 한 자리는 귈데니즈가 맡는다. 귈데니즈는 지난 시즌 에자즈바쉬에서 김연경과 팀 동료였다.

갈라타사라이는 센터진도 수준급이다. 네덜란드 대표팀 주전 센터인 벨리엔과 2017년 U23 세계선수권 대회에서 터키 우승의 주역인 아슬리가 중앙을 책임진다.

세터 차을라는 2018 세계선수권 대회에서 터키 대표팀의 백업 세터로 활약했다. 리베로 기젬도 오랫동안 터키 대표팀 주전 리베로로 활약한 베테랑이다. 그는 2012년 런던 올림픽 때도 터키 대표팀의 주전 리베로였다.

김연경과 에자즈바쉬가 올 시즌 첫 고비인 갈라타사라이를 넘고 순항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에자즈바쉬-갈라타사라이 빅매치는 국내 스포츠 전문 채널인 SPOTV가 29일 오후 8시 50분부터 생중계한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18 주터키 한국문화원 '2020 케이팝 페스티벌' 개최 한인회 08-30 571
417 주터키한국문화원 '2020 한식 콘테스트' 개최 한인회 07-29 650
416 한국외대에 설립된 터키 정부 공식 문화원 한인회 06-26 801
415 주터키대사관, 6·25 70주년 맞아 터키 참전기념비에 헌화 한인회 06-26 312
414 터키 대통령 "文대통령 손잡고 차낙칼레 대교 가고 싶다"…韓기.. 한인회 06-26 587
413 터키서 기업인 등 한국인 228명 특별기로 귀국길 한인회 06-21 957
412 '터키의 심장' 프로즌, 이제 브리온의 '심장'으로...코치로 합류 한인회 06-12 474
411 한국서 온 마스크에 터키 참전용사 "기억해주는 것만으로 감사".. 한인회 06-08 570
410 터키언론, "베식타스, 이재성과 영입 협상 추진" 한인회 06-02 427
409 김연경, 터키 떠난다… 엑자시바시와 계약 끝나 한인회 05-23 536
408 터키서 3차 특별기로 한국인 107명 귀국길 한인회 05-23 605
407 세종학당재단, 베트남·인니·터키·인도서 한국어 교원 양성 한인회 05-20 784 2
406 '축구 가뭄' 속 세계가 지켜본 K리그 개막전…터키서 최고 관심 한인회 05-13 501
405 터키 내 한국인 147명 특별기로 귀국길 올라 한인회 05-05 392
404 터키 매체 "김연경, 2020-21시즌 중국리그행" 한인회 05-04 713 3
403 [송동훈의 세계문명기행] 처칠의 대공세 침몰시키고… 터키 國.. 한인회 05-01 320
402 서초구, 터키 시실리구에 코로나19 대응책 전수 한인회 05-01 443
401 터키에 발 묶인 한국인 120명 특별기로 귀국 한인회 05-01 938
400 마스크로 무장한 터키 교민들 "투표는 꼭 해야죠" 한인회 04-01 1391 3
399 민주평통 유럽‧중동‧아프리카 지역회의 여성컨퍼런스, 이스.. 한인회 02-11 372
398 '배구여제' 김연경, 올림픽행 이끌고 터키 소속팀으로 복귀 한인회 01-18 561
397 U-16 대표팀, 터키 에게해컵 국제친선대회 참가 한인회 01-09 333
396 2020년의 첫 휴가, 설 연휴가 기간 터키 여행 증가 한인회 01-09 602 1
395 방송한류거점 5개국 중 터키서 가장 많이 시청해 한인회 12-25 607
394 세계인들 한국 방송 콘텐츠 넷플릭스, 유튜브 등 OTT로 본다. 한인회 12-25 509
393 경북교육연구원, 터키 부르사주 교육기관과 MOU체결 한인회 12-25 315
392 "맥주 3잔에 과일 안주가 213만 원?" 터키 술값 사기 극성 한인회 12-19 758 3
391 김연경, 첫 '라이벌 빅매치'... 터키 리그 '우승 경쟁' 본격화 한인회 10-31 460
390 터키 리그(TCL), 만연한 임금 체불로 한국 선수들 골머리 한인회 10-31 477
389 주터키한국문화원 개원 8주년 행사 개최 한인회 10-07 610
388 '터키 출국' 김연경 "모든 대회 우승이 목표…동료들, 3개월 뒤 .. 한인회 10-07 437
387 터키 한국전 참전용사들 용인 참전기념비 참배 한인회 10-01 315
386 주터키한국문화원, 제2회 한식문화주간 개최 한인회 10-01 379
385 터키 한국전 참전용사들 용인 참전기념비 참배 한인회 09-29 288
384 ‘스푸파’ 첫방… 백종원, 세계 3대 미식 강국 터키로 떠나다 한인회 09-23 597
12345678910,,,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