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8-05-14 (월) 10:13
추천: 0  조회: 281       
IP: 78.xxx.41
“중국 일대일로 비켜” 터키도 아프리카 영향력 확대 나서
RAILWAY_NETWORK_MAP_TR_Large_960_960
터키가 일대일로 사업을 통해 아프리카 지역에 영향력을 빠르게 확장 중인 중국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일본 닛케이아시안리뷰의 12일 보도에 따르면 터키 건설 업체들은 아프리카 지역의 대규모 인프라 건설 사업에 있어 중국 업체들의 가장 큰 라이벌로 떠올랐다. 터키 기업들은 이디오피아와 르완다 등에서 중국 기업들을 제치고 사업을 수주하고 있다. 

유럽과 아시아 대륙 사이에 위치한 터키는 중국의 야심찬 일대일로(一帶一路, 육상·해상 실크로드) 이니셔티브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맡고 있다. 터키는 중국과 좋은 관계를 맺고 있지만, 아프리카 대륙 내에서 진행되는 중국과의 경쟁은 계속할 생각인 것으로 보인다.

터키의 대형 건설 업체인 야피 메르케지는 아프리카 북동부의 나라 이디오피아에 2015년 1월부터 400㎞ 구간의 철도 건설 사업을 진행 중이다. 무스타파 야이 야피 메르케지 사업 부대표는 지난 2월 “이 사업은 이디오피아인들의 삶을 변화시킬 것이며 이디오피아를 고속성장의 길로 들어서게 하는데 크게 공헌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사업은 야피 메르케지가 2012년 중국철도그룹·중국토목공사그룹 등 중국 업체들을 제치고 따낸 것이다. 철도 라인의 고도 변화가 1500m에 달하며 51개의 교량과 12개의 터널을 건설해야 하는 이 사업에 투입되는 금액은 17억 달러 수준이다. 야피 메르케지는 올해 내로 270㎞의 1단계 구간을 개통할 예정이다.

터키 건설업체들의 해외 사업은 주로 터키 인근의 구(舊) 소련 국가들·중동·북아프리카 지역에 집중돼 있다. 

특히 북아프리카는 터키 건설 업체들이 2017년까지 50년간 맡은 해외 사업 1300여 건 가운데 80%를 차지하고 있다.

아프리카 국가들이 지난 10년간 빠르게 성장하면서 터키 건설업체들도 덩달아 호황을 맞고 있다. 터키 건설 업체 숨마는 적도기니에 의회 건물과 쇼핑몰을 건설했으며 르완다에는 컨벤션 센터를 지었다. 적도기니와 르완다에서 모두 중국 경쟁 기업들을 제치고 수주를 따냈다.

8759
사진출처=/숨마 홈페이지 캡쳐
또한 터키 정부도 자국 기업들의 이러한 노력을 뒷받침 하고 있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2017년 12월 수단과 차드·튀니지를 방문한 데 이어 지난 2월에는 알제리·모리타니·세네갈·말리를 찾는 등 자주 아프리카를 드나들며 무역 교류 확대 및 군사 협력 강화와 관련된 협정을 맺고 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아프리카와 중앙아시아 등지에서 자국의 영향력을 확대하기 위해 분투하고 있다. 터키 정부가 49%의 지분을 보유한 터키 항공은 아프리카 대륙 내에서 34개국 52개 도시에 취항하고 있다. 또한 터키는 아프리카에 44개에 달하는 대사관을 갖고 있다. 이는 2009년 불과 12개였던 것과 비교하면 10여년 만에 4배 가까이 늘어난 것이다. 아프리카에 대사관 50개 이상을 두고 있는 중국과 비교해도 크게 격차가 나지 않는다.

그러나 아프리카 내 중국의 영향력은 여전히 막강하다. 중국 업체들이 아프리카에서 진행하고 있는 건설 사업들의 규모는 금액으로는 50억 달러가 넘는 것으로 추산된다. 2015년 중국-아프리카 협력 서밋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아프리카 개발 사업에 3년간 600억 달러의 자금을 제공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터키는 중국만큼의 자금 지원을 약속하기는 어렵다.

다만 일부 아프리카 국가 지도자들은 중국의 아프리카 인프라 사업 독점과 중국의 차관을 갚지 못했을 때 인프라 운영권을 중국에게 넘길 것을 요구하는 계약 조건 등을 우려하고 있어 터키는 그 대안으로 부상하고 있다.

터키는 아프리카 내 영향력 확대를 두고 중국과 경쟁하고 있는 반면 자국 내 중국의 투자는 환영하고 있다. 중국의 4대 은행 중 두 곳이 터키에 지점을 운영하고 있으며, 터키 정부는 터키 동서부를 연결하는 고속철 건설 사업과 원전 건설 사업에서도 중국의 참여를 기대하고 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632 쿠르드, 터키군 관할 '시리아 북부 안전지대' 거부 한인회 01-17 96
2631 터키중앙은행, 기준금리 24%로 동결 한인회 01-17 129
2630 터키 에르도안 대통령, 트럼프 제안 시리아 북부 ‘안전지대’ .. 한인회 01-17 60
2629 터키가 쿠르드 노리는 사이 '시리아 알카에다' 全반군지역 장악.. 한인회 01-14 140
2628 폼페오 "쿠르드족 보호 관련 터키와 합의 낙관적" 한인회 01-14 94
2627 터키 환전 사기사건의 함의 한인회 01-14 254
2626 터키 최초의 교회 건축, 오는 2월부터 시작 한인회 01-14 200
2625 터키, 리라화 급락에 작년 자동차판매 35% 급감 한인회 01-10 310
2624 CJ CGV 인수한 터키 영화관 '마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제작사들.. 한인회 01-10 185
2623 CJ CGV, 터키 안정ㆍ차입금 축소 ‘목표가↑’ 한인회 01-10 116
2622 인도·터키·러시아 등 6개국, 지난해 대북제재 품목 거래…기.. 한인회 01-10 80
2621 터키 방문한 볼턴 ‘굴욕’‥에르도안 면담 거절에 시라아 이.. 한인회 01-10 140
2620 터키, 지난달 이란산 원유 수입 재개…하루 5만4000배럴 한인회 01-10 70
2619 손 잡은 터키-이라크 대통령 한인회 01-05 184
2618 에르도안 "아프간 논의 정상회의 터키서 올봄 개최" 한인회 01-05 105
2617 "쿠르드 학살 막겠다" 美 폼페이오 발언에 터키 발끈 한인회 01-05 152
2616 일본 정부, 터키 원전서 철수..."원전수출 전략 백지화" 한인회 01-05 131
2615 "터키 군사작전 준비로 호기 잡은 시리아 알카에다" 한인회 01-05 105
2614 터키 인재·자금 엑소더스 한인회 01-05 184 1
2613 "터키 북서부서 IS 가담 혐의 프랑스인 여러명 검거" 한인회 01-05 100
2612 "美대표단 터키 방문…'쿠데타 배후' 에르도안 정적 수사 논의" 한인회 01-05 67
2611 러-터키, 모스크바서 회담…“미군 철수 시리아서 공조 강화” 한인회 12-30 140
2610 시리아 정부군, 북부 쿠르드족 무장조직과 연대 터키군과 항전.. 한인회 12-29 132
2609 美, 우방 사우디 대신 터키 손잡고 중동 새판 짜나 한인회 12-28 190
2608 터키 유명배우 '대통령 모욕' 입건…프로그램에도 중징계 한인회 12-28 226
2607 터키 "미군 대표단, 주중 터키 도착…시리아 철군 조율" 한인회 12-25 168
2606 美 시리아 철군 결정 후 이스라엘·터키 상호비방전 한인회 12-25 137
2605 트럼프 "미군, 시리아서 천천히 철군…터키와 협력" 한인회 12-25 113
2604 터키, 미군 공백에 곧장 군사행동...시리아 쿠르드족 사면초가 .. 한인회 12-25 98
2603 카타르, 말레이·터키와 손잡고 이슬람 금융시장 잡는다 한인회 12-23 190
2602 에르도안 "트럼프, 터키에 `IS 소탕` 요청후 시리아 철군 시작" 한인회 12-23 114
2601 터키 대통령 “트럼프 시리아 철군 결정 환영‥쿠르드 공격 연.. 한인회 12-23 104
2600 트럼프, 시리아 철수 터키 대통령과 미리 상의하지 않아" 한인회 12-20 170
2599 러 "터키에 '패트리엇 공급' 美승인에도 S-400 계약 유지" 한인회 12-20 118
2598 터키, 360만 체류 시리아 난민 중 7.2만명에게 시민권 부여 한인회 12-19 210
12345678910,,,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