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9-03-22 (금) 07:14
추천: 0  조회: 277       
IP: 78.xxx.44
호주도 "정치에 테러 이용말라" 터키에 항의…대사 초치
에르도안 선거집회 발언 외교갈등 불러…호주 총리 "발언 철회하라"
터키 관영 매체 "터키·호주 외무 전화 통화"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EPA=연합뉴스]

(서울·이스탄불=연합뉴스) 임은진 기자 하채림 = 뉴질랜드 테러와 관련한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의 선거 유세 발언이 터키와 호주의 외교갈등을 일으켰다.

호주 정부는 20일(캔버라 현지시간) 호주 주재 터키대사를 불러 갈리폴리 전투(터키명, 차나칼레 전투) 등과 관련한 에르도안 대통령의 발언에 항의하고 발언 철회를 요구했다고 AP통신 등이 전했다.

호주 정부는 또 다음달 터키 차나칼레에서 갈리폴리 전투 추모 행사에 방문하려는 자국민은 주의를 기울이라는 여행 주의보를 발표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호주인 뉴질랜드 테러범과 제1차 세계대전 참전 호주군을 동일 선상에 놓는 발언으로 호주의 반발을 샀다.

앞서 주말 지방선거 집회에서 에르도안 대통령은 호주인 테러범 브렌턴 태런트가 스스로 촬영한 영상의 편집본을 반복적으로 보여주면서 서방에 '이슬람혐오'(Islamophobia)가 만연하다고 비난했다.

에르도안은 19일 갈리폴리 전투를 언급하면서 "호주와 뉴질랜드가 장거리 파병을 한 유일한 동기는 우리가 무슬림이고 그들이 기독교인이라서다"라고 주장했다.

그 전날에는 또 반무슬림 정서로 터키에 오는 호주인과 뉴질랜드인은 선조들처럼 '관에 담겨' 고향으로 돌아갈 것이라고 극언에 가까운 발언을 했다.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는 에르도안 대통령이 이런 발언을 철회하지 않는다면 "모든 옵션을 고려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모리슨 총리는 시드니의 라디오 방송 2GB에서 "나는 (에르도안 대통령의) 발언이 명백히 모욕적이고 대단히 불쾌할뿐 아니라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생각한다"고 날을 세웠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AP=연합뉴스]

모리슨은 캔버라에서 취재진에 "에르도안 대통령의 발언은 '안작(1차 대전 참전 호주·뉴질랜드군)의 역사를 모욕하고 갈리폴리의 석판에 새긴 약속을 위반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갈리폴리의 석판에 새긴 약속이란 터키 '공화국의 아버지' 무스타파 케말 아타튀르크가 갈리폴리 전선에 묻힌 안작군의 안식을 약속한 것을 가리킨다.

터키대사 초치 후 메블뤼트 차우쇼을루 터키 외무장관은 이날 머리스 페인 호주 외무장관과 전화 통화를 했다고 터키 관영 아나돌루통신이 보도했다.

통화 내용은 알려지지 않았다.

갈리폴리 전투는 1차 세계대전 당시 1915년 터키에서 영국·호주·뉴질랜드 등 연합군과 터키군 사이에서 벌어진 전투로, 양측에서 총 50만명이 넘는 전사자가 나왔으며 호주군도 수천명이 숨졌다.

이에 앞서 윈스턴 피터스 뉴질랜드 외무장관 겸 부총리도 터키 정치권이 이번 테러를 정치화하는 데 대해 문제를 제기하며, 뉴질랜드를 방문한 터키 부통령에 이런 우려를 직접 전달했다.

이름아이콘 아이고
2019-03-22 07:55
저 히잡쓴 무지한 국민들 좀 보세... 저 중에 일년에 책 한권 읽는 사람이 몇프로나 될까.. 무지한 사람이 신념을 가지면 정말 무서워지지..
띠용!? 히잡 = 무지함 이라는 프레임이 보여서 보기 않좋습니다. 반이슬람주의 추종자 이신가봐요. 본인의 신념은 존중합니다만 테러는 안됩니다 아이고님! 3/22 12:03
   
이름아이콘 아이고
2019-03-22 15:12
《Re》아이고 님 ,
테러와 그건 별개지요 당연 어떤식으로든 무고한 살인이나 테러는 말도 안되는겁니다. 프레임씌우는게 어쩔수 없는 부분이 있습니다, 흑인이 살짝만 움직여도 왜 미국경찰이 바로 발포를 하겠습니까 편견이 있는 제 잘못이지만 그런 편견은 절대 갑자기 펑하고 생기는것들이 아니니..
ㅇㅇ 흑인에 대한 인종차별은 과거에 노예제도로 부터온건데요...? 대부분의 흑인들이 가난하고 교육을 받지 못하고 자랐기때문에 범죄가담율도 높았던게 사실입니다만.. 그건 백인우월주의에서 온 폐단 아니겠습니까? 편견은 이유가 어찌됐든 잘못된 겁니다. 편견에도 이유가 있다는 식의 핑계는 말이 안되죠. 폭력과 차별은 어느 경우에도 정당화될 수 없으니까요. 웃긴것이 뉴질랜드에서 일어난 사건은 테러라고 부르지도 않는 서구매체가 많습니다. 백인이 주동자라서요. 근데 얼마전에 네덜란드에서 있었던 일은 그냥 일단 터키인이란 이유로 테러라고 기사가 나옵니다. 사실 전자가 정치적 종교적 원인을 띄고 있고, 오히려 후자는 가족불화로 일어난 일인데 말이죠? 3/22 20:37
ㅇㅇ 님은 종교적인편견 뿐만 아니라 책을 안읽으면 무식하다, 에르도안을 지지하면 무식하다 아주 여러모로 편견을 뽐내시네요. 그렇게 편견을 가지면 나도 편견의 피해자가 됩니다. 한국인이기때문에, 동양인이기때문에, 늙었기 때문에, 무교이기 때문에 아주 여러모로요. 님도 유럽이나 미국가면 편견과 차별의 대상이 될 수 있습니다. 무슬림이라고 님이 그렇게 함부로 말할 수 있다고 생각하시면 굉장히 오만하신거고요. 3/22 20:39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93 터키 관료, 신장 위구르 자치구 방문 한인회 07-18 43
2792 터키, 불법 세금 갈취한 IS 추종자 14명 체포 한인회 07-17 33
2791 터키 에르도안 "금리 대폭 인하할 것" 한인회 07-17 66
2790 트럼프 "F-35 터키 판매 허가 않을 것" 한인회 07-17 37
2789 터키 화물선 아프리카 해적 공격받아…10명 인질로 잡혀 한인회 07-17 22
2788 EU, 터키 불법 가스채굴 제재 결의 한인회 07-17 25
2787 터키, 독일서 올해 2천400억 원어치 무기 수입 한인회 07-17 25
2786 "이라크 쿠르드족 자치지역, 터키 외교관 3명 총격 피살 한인회 07-17 21
2785 터키, 외신기자 '블랙리스트' 만들었나…개인 SNS 감시도 한인회 07-11 156
2784 터키 집권당 창당주역 탈당… 에르도안 입지 ‘흔들’ 한인회 07-11 161
2783 터키 통제 시리아 쿠르드족 아프린, 폭발공격 11명 사망 한인회 07-11 63
2782 터키 최근 중앙은행 총재 경질 이후 우려 커져 한인회 07-11 83
2781 터키, 중앙은행 디지털 화폐 발행할 전망 한인회 07-11 74
2780 EU, 터키 東지중해 가스 시추 강행에 제재 움직임 한인회 07-11 58
2779 美 2년만에 駐터키 美대사 임명 한인회 06-29 169
2778 트럼프 "터키와 'S-400' 상황 복잡…해결책 모색" 한인회 06-29 183
2777 터키서 ‘이주민 미니버스’ 검문 피하려다 참사…40명 사상 한인회 06-29 165
2776 터키 아파트서 떨어진 아이 받아낸 17살 소년 한인회 06-29 134
2775 여성 리더 비율이 25% 미만 국가는? 한국, 일본, 터키, 칠레 한인회 06-29 86
2774 이스탄불 시장 재선거서도 野후보 승리 한인회 06-24 346
2773 '무슬림형제단 지지' 터키 에르도안 "무르시는 순교자" 한인회 06-18 284
2772 "스페인軍 패트리엇, 터키 배치 기간 연말까지 6개월 연장" 한인회 06-18 138
2771 터키 중앙은행, PD에 유동성 창구 대출금리 낮춰 한인회 06-18 171
2770 터키 에르도안 "러 S-400 미사일, 7월 전반 인도 시작" 한인회 06-18 118
2769 터키 자국 경제 위기 보도한 블룸버그 기자들 무더기 고 한인회 06-18 156
2768 "터키 남서부서 유럽行 이주민 배 침몰…12명 숨져" 한인회 06-18 111
2767 이스탄불 시장 재선거 앞두고 터키서 17년만에 TV토론 생중계 한인회 06-18 160
2766 "터키군, 시리아 북서부서 쿠르드 민병대원 10명 사살" 한인회 06-14 109
2765 터키 중앙은행, 기준금리 동결…리라 소폭 강세 한인회 06-14 144
2764 터키 러시아제 S-400 미사일 구매 강행두고 美-터키 공방 가열 한인회 06-14 100
2763 터키 중앙은행, 기준금리 동결…리라 소폭 강세 한인회 06-14 95
2762 "터키, 러·시리아 정부군 공격받는 이들립 반군에 무기지원" 한인회 05-29 194
2761 터키, 외화예금 지준율 200bp 인상…리라화 하락 방어 한인회 05-29 337
2760 터키, 이라크 북부서 공중-지상작전 [출처:시선뉴스] 터키, 이라.. 한인회 05-29 119
2759 터키, 불발쿠데타 연루혐의 외교관 249명 체포 한인회 05-27 289
12345678910,,,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