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Untitled Document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20-08-01 (토) 00:24
ㆍ추천: 0  ㆍ조회: 302      
IP: 88.xxx.15
성소피아 '모스크'…이슬람 명절에 무슬림 수천명 운집

이슬람 최대 명절 이드 알 아드하 맞아 이슬람 신자 몰려들어

좁은 공간에 밀집…코로나19 확산 우려 제기

성소피아 그랜드 모스크에 모인 터키의 이슬람 신자들
성소피아 그랜드 모스크에 모인 터키의 이슬람 신자들

[AP=연합뉴스]

 이슬람권 최대 명절인 이드 알 아드하(희생제)를 맞아 터키의 무슬림(이슬람 신자)들이 최근 모스크로 변경된 성소피아(터키어 아야 소피아·그리스어 하기아 소피아)에 운집했다.

터키 종교청인 디야네트는 희생제 첫날인 31일 성소피아 그랜드 모스크에서 특별 아침 예배를 열었다.

이날 예배는 알리 에르바스 종교청장이 집전했으며, 무스타파 센토프 국회의장, 알리 카라이스마일로을루 교통인프라부 장관, 알리 예르리카야 이스탄불 주지사 등이 참석했다.

터키 현지 언론은 전국에서 온 독실한 신자 수천 명이 성소피아 내부는 물론 외부를 가득 채웠다고 전했다.

무슬림들은 성화와 모자이크를 천으로 가리고 바닥에 녹색 카펫을 깐 성소피아 내부에 모여 앉아 예배에 참여했다.

성소피아 내부에 들어가지 못한 무슬림들은 성소피아와 술탄 아흐메트 모스크(블루 모스크) 사이 광장에 모여 각자 가지고 온 카펫을 깔고 앉아 예배를 올렸다.

터키 당국은 이날 예배에 앞서 성소피아 내부를 소독하는 등 방역에 힘을 기울였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대유행하는 가운데 수천 명이 밀집한 것을 두고 코로나19 확산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제기됐다.

이날까지 집계된 터키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22만9천891명, 누적 사망자수는 5천674명이다. 지난 24시간 동안 추가된 확진자 수는 967명으로 파악됐다.

성소피아 그랜드 모스크 외부에 모인 터키의 이슬람 신자들
성소피아 그랜드 모스크 외부에 모인 터키의 이슬람 신자들

[AFP=연합뉴스]

이슬람력으로 12월 10일부터 시작되는 이드 알 아드하는 선지자 아브라함이 아들을 제물로 바치려 하자 신이 아들 대신 양을 제물로 바치게 했다는 일화에서 유래한 축제다.

이드 알 아드하 기간 이슬람 신자들은 소·양·염소를 제물로 도축하고 고기를 이웃이나 소외층과 나눈다.

동로마제국 황제 유스티니아누스 1세가 537년 건립한 성소피아 대성당은 916년간 정교회의 총본산이었으나, 1453년 오스만 제국이 콘스탄티노플을 점령하면서 오스만 황실 모스크로 개조됐다.

세계 1차대전으로 오스만 제국이 멸망한 후 터키 공화국의 초대 대통령이 된 무스타파 케말 아타튀르크는 강력한 세속주의를 앞세워 1934년 내각회의에서 성소피아를 박물관으로 전환하기로 결정했으며, 이듬해인 1935년 성소피아 박물관이 개장했다.

이후 성소피아는 연간 약 400만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터키 최대의 관광 명소가 됐으며, 성소피아가 속한 '이스탄불 역사지구'는 유네스코(UNESCO·유엔교육과학문화기구)의 세계유산으로 등재됐다.

그러나 2000년대 이후 이슬람주의를 앞세운 정의개발당 소속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의 집권이 이어지면서 성소피아를 다시 모스크로 전환하자는 목소리가 커졌다.

이에 터키 최고행정법원은 지난달 성소피아의 지위 변경 안건에 대한 심의에 착수했으며, 지난 10일 성소피아의 박물관 지위를 취소한다고 결정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그 즉시 성소피아를 모스크로 개조하라는 행정명령에 서명했으며, 종교청은 지난 24일 성소피아에서 첫 금요예배를 열었다.

성소피아 외부에 모인 터키의 이슬람 신자들
성소피아 외부에 모인 터키의 이슬람 신자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074 유럽 와인의 시초가 터키?...터키의 와인 여행지 한인회 08-08 281
3073 터키 에르도안 "지중해 동부 천연가스 시추 재개" 한인회 08-08 61
3072 터키 7월 물가상승률 11.76%…예상치 하회 한인회 08-06 265
3071 터키 리라화, 달러대비 가치 역대 최저 한인회 08-06 347
3070 '가스공사 탐사' 키프로스 자원전쟁 격화…터키, '또' 조사선 보.. 한인회 08-03 194
3069 터키 국방 "동지중해 긴장 관련 수일 내 그리스와 회담할 것" 한인회 08-01 152
3068 성소피아 '모스크'…이슬람 명절에 무슬림 수천명 운집 한인회 08-01 302
3067 6 월 터키의 수출은 전년 대비 15.7 % 증가 한인회 07-30 151
3066 터키, SNS 규제법 통과…"검열 강화시키고 반대의견 잠재울 것" 한인회 07-30 218
3065 국경분쟁 빚은 아제르바이잔, 터키와 대규모 군사훈련 한인회 07-29 162
3064 터키, "지중해 동부 해양조사"…그리스 반발 한인회 07-29 64
3063 곤두박질 치는 터키 리라화, 유로당 사상 최저치 한인회 07-29 299
3062 터키 동지중해서 가스시추 중단…"그리스와 대화할 것" 한인회 07-29 55
3061 터키, 동지중해 가스시추 관련 EU 제재 요구한 프랑스에 반발 한인회 07-25 239
3060 넷플릭스: '게이 캐릭터' 때문에 터키서 제작 중단된 넷플릭스 .. 한인회 07-23 460
3059 러시아·그리스…‘성 소피아’ 모스크 전환에 “전 세계에 대.. 한인회 07-23 295
3058 에르도안 "시리아인 자유로워질 때까지 시리아에 터키군 주둔" 한인회 07-22 309
3057 리비아서 터키-이집트 충돌 가능성에 ‘대리전’ 우려 가중 한인회 07-22 152
3056 코로나19 임상용 혈장치료제 GC녹십자에서 생산 시작 한인회 07-20 245
3055 이란 "미-한국은 주종관계" 맹비난…동결자금 해제 또 요구 한인회 07-19 284
3054 터키 코로나19 신규확진 나흘째 900명대…감소세 지속 한인회 07-19 178
3053 터키, 리비아 동부 군벌 지원 시사한 이집트에 반발 한인회 07-19 68
3052 터키 쿠데타 진압 4주년…에르도안 "배후세력과 끝까지 싸울 것.. 한인회 07-16 254
3051 터키 에르도안, 트럼프와 통화…리비아 사태 논의 한인회 07-16 124
3050 코로나19로 숨진 터키 참전용사에 추모패…"그저 감사할 뿐" 한인회 07-16 133
3049 이스탄불총영사관, 돌마바흐체 앞 '참전용사 감사합니다' 배너 한인회 07-16 169
3048 터키, 대규모 마약 퇴치 작전…2천700명 체포 한인회 07-14 280
3047 교황, 터키 성소피아 박물관의 모스크 전환 결정에 "깊은 슬픔" 한인회 07-13 498
3046 EU, 터키 성소피아 '모스크 전환' 결정에 "유감" 한인회 07-12 359
3045 코로나 와중에 선상파티…터키, 49명에 벌금 2천700만원 한인회 07-10 545
3044 이세영, SNS 해킹 피해 호소..."터키 해커가 뺏어가" 한인회 07-08 576
3043 터키, 상선에 난민 276명 태운 밀입국업자 8명 체포 한인회 07-08 152
3042 터키, 온라인 수업 중단…8월 말 등교 재개 한인회 07-06 608
3041 터키, EU 입국 가능 14개국 명단서 제외되자 '발끈' 한인회 07-04 709
3040 터키 동부서 난민 60명 탄 보트 침몰…시신 6구 발견 한인회 07-04 192
12345678910,,,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