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Untitled Document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웹관리자
작성일 2008-04-02 (수) 06:43
ㆍ추천: 44  ㆍ조회: 5603      
IP: 88.xxx.203
이슬람-세속주의 충돌
터키의 이슬람주의 여당이 해산 위기에 놓이면서 정국이 한 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혼란에 빠졌다. 터키의 유럽연합(EU) 가입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터키 헌법재판소는 지난달 31일 집권당인 정의개발당(AKP)에 대한 정당 해산 청구를 기각하지 않고 심리를 진행할 것을 재판관 11명 만장일치로 결정했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이에 앞서 지난달 14일 터키 검찰은 “AKP가 샤리아(이슬람법)를 도입하려 한다”며 AKP의 해산 및 이 정당 소속인 압둘라 귈 대통령,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총리 등 정치인 71명에 대해 5년 동안 정치활동을 금지시킬 것을 헌재에 청구한 바 있다.


정교분리 노선을 걸어온 터키에서 이슬람주의와 세속주의가 정면충돌한 것은 AKP가 올해 2월 대학 내 히잡(이슬람 전통 스카프) 착용을 금지한 헌법 조항의 개정안을 의결한 데서 비롯됐다.


2002년 집권한 AKP는 지난해 7월 총선에서도 550석 의석 중 340석을 석권했다. 이어 8월에는 아메트 네지데트 세제르 전 대통령이 물러났다. 그는 7년의 재임 기간에 대통령 직선제 등 이슬람 정당에 유리한 헌법개정안에 거부권을 행사하며 이슬람의 정치적 영향력 확대를 막았다.


이어 취임한 이슬람주의자 귈 대통령이 히잡 착용 금지 규정 철폐안을 곧바로 승인하자 세속주의파가 장악한 군부와 법조계, 제1야당인 공화인민당(CHP)이 반발하며 AKP 해산을 청구하게 된 것이다.


터키 헌재는 세속주의파가 다수를 차지하고 있다. 11명의 재판관 중 7명이 찬성하면 정당 해산 결정이 내려지는데 세제르 전 대통령이 임명한 세속주의파 재판관이 8명이나 된다.


헌재는 1962년 설립된 뒤 지금까지 무려 26개의 정당을 해산시켰다. 1996년 집권한 이슬람 계열의 복지당(RP)을 세속주의 원칙을 어겼다는 이유로 1998년 해산시킨 것이 대표적 사례로 꼽힌다.


이처럼 정치권이 혼란에 휩싸이면서 터키의 염원인 EU 가입은 더욱 늦어질 것으로 보인다.


터키 통계청이 ‘지난해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4.5%에 그쳐 2001년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고 발표하는 등 경제 여건도 악화되고 있다.


영국 파이낸셜타임스는 AKP가 해산 결정을 막는 데 총력을 기울일 수밖에 없기 때문에 터키가 EU 가입에 필요한 개혁은 당분간 중단될 것으로 내다봤다.


한편 올리 렌 EU 확대담당 집행위원은 이날 “정당의 해산과 활동 금지는 극히 제한적이어야 한다”며 터키 헌재가 정치에 개입하는 것에 반대했다고 AFP통신이 전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041 이스탄불 파티흐지역에서 매춘행위 죄목으로 35명 연행!! 뉴스팀 01-30 7594
3040 터키 에크맥(ekmek-빵)이 변한다 플라시보 07-06 7296
3039 터키서 쿠르드족 대규모 무력시위 웹관리자 04-05 7188
3038 터키, 인구 현황 등대 01-26 7183
3037 터키서 여성 `과다 노출` 논란 sam 07-08 6380
3036 세계 인구 지도, 터키 현황 등대 10-09 6364
3035 `터키가 와이파이 천국이었네 알림이 09-04 6345
3034 터키의 마지막 1차 세계대전 참전용사 사망 웹관리자 04-04 6324
3033 위구르족, 中 성화봉송 경유 터키서도 기습시위 웹관리자 04-04 6269
3032 터키 전투기, 쿠르드 반군 공격 웹관리자 04-16 6247
3031 이스탄불의 반란… 페네르바체, 첼시에 역전승 웹관리자 04-04 6244
3030 의료 관광지로 떠오르는 터키 sam 06-03 6236
3029 사우디, 터키 핵무기 개발 가능성 웹관리자 04-04 6123
3028 현대로템, 터키 투바사스사 부품 판매 1500억원 수주 sam 08-03 6053
3027 터키군 15명의 쿠르드 노동당 반군 사살 웹관리자 04-04 5908
3026 터키의 'EU 가입-가스수송 연계' 전략 웹관리자 04-24 5885
3025 터키 '코치그룹' … 터키 경제 '성장엔진' sam 07-07 5820
3024 <속보>일본 여대생들 죽인 범인 체포 (진짜 범인 검거) 한인회 09-11 5794
3023 터키드라마, 누르(Noor) 인기..... sam 07-29 5794
3022 터키 헌재, ‘집권당 해체’ 심리결정 웹관리자 04-02 5776
3021 터키항공, 한식 기내식 도입 sam 09-24 5769
3020 터키, 쿠르드 지역에 120억佛 투자 웹관리자 04-02 5734
3019 '세계 최강' 한국 전차기술 터키에 수출 sam 07-30 5683
3018 세계 최고 지성인은 터키계 페툴라 굴렌? sam 07-09 5666
3017 이슬람-세속주의 충돌 웹관리자 04-02 5603
3016 2009년 1월부터 새로이 발행되는 터키 리라화 sam 10-18 5595
3015 터키 ‘이슬람-세속주의’ 갈등 격화(퇴역장성 등 21명 쿠데타.. sam 07-07 5412
3014 라마단 징검다리 연휴 웹관리자 09-18 5407
3013 대양금속, 터키 Arcrlik社에 STS 3천t 공급 알림이 06-06 5355
3012 2009년 터키 공무원 월급 등대 02-04 5346
3011 터키 집권당 "대학내 히잡 착용 고집 않겠다" sam 08-02 5178
3010 터키 지중해 연안서 대형 산불 sam 08-02 5120
3009 한국, 터키에 방산물자 공동개발 제의 sam 07-29 5114
3008 실크로드 온라인"터키 단독 개최" 알림이 03-27 5091
3007 앙카라, 일부 지역 절전 예고 등대 03-31 5084
12345678910,,,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