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웹관리자
작성일 2008-04-02 (수) 06:51
추천: 51  조회: 5738       
IP: 88.xxx.203
터키 헌재, ‘집권당 해체’ 심리결정
터키 헌법재판소가 검찰의 제소를 받아들여 집권 정의개발당(AKP)의 해체와 정치활동 금지 문제를 정식으로 심리하기로 결정해 터키 정국이 요동치고 있다.
<터키 데일리 뉴스> 등 현지 언론들이 1일 헌재 재판관 11명이 열흘 가량의 예비조사를 마친 뒤, 검찰의 헌법소원을 받아들이기로 만장일치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지난해 대선과 총선에서 압승해 구성된 이슬람 정권의 운명이 사법부의 손으로 넘어가게 된 것이다. 헌재가 상당한 시간이 걸릴 심리 끝에 검찰 주장대로 “정의개발당이 헌법의 세속주의 원칙을 위반하고 터키를 ‘이슬람 국가’로 만들려고 했다”는 결론을 내게 되면, 터키 정국은 파국을 면하기 어렵다.

그러나 집권당 쪽이 이번 결정에 거세게 반발해, 헌재 판결 이전에 ‘한판 격돌’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정의개발당은 정당 해체 결정의 요건을 까다롭게 만들기 위해 헌법 개정을 준비 중이라고 현지 방송이 전했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총리는 1일 연설에서 “겁쟁이들이 우리의 미래를 암울하게 만들게 내버려둘 수 없다. 정치를 약화시키려는 시도는 국가와 인민들에게 상처를 입힐 것”이라며 검찰에 직격탄을 날렸다.

헌재 재판관의 대다수(8명)는 세속주의 정권 아래 임명돼, 이슬람 정권에 불리한 결정이 나올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반면, 헌재가 집권세력을 공중분해시키는 부담스런 결정을 내리지는 못하리라는 반론도 만만치 않다. 헌재가 ‘정치적 결정은 법정이 아니라 의회에서 이뤄져야 한다’며 정의개발당을 두둔하고 있는 유럽연합(EU)의 압력과 정국 파탄 책임론을 의식하지 않을 수 없는 것이다.

이번 사태는 헌법의 세속주의 조항을 표면에 내건 양쪽의 전면전이다. 이스탄불의 한 경제학자는 <유피아이>(UPI) 통신에 “유일하게 확실한 것은 연말까지 정치적 불확실성이 계속될 것이란 점”이라며 “터키는 높은 정치 불안의 시대로 들어섰다”고 말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903 이스탄불 파티흐지역에서 매춘행위 죄목으로 35명 연행!! 뉴스팀 01-30 7527
2902 터키서 쿠르드족 대규모 무력시위 웹관리자 04-05 7128
2901 터키, 인구 현황 등대 01-26 7125
2900 터키 에크맥(ekmek-빵)이 변한다 플라시보 07-06 7095
2899 터키서 여성 `과다 노출` 논란 sam 07-08 6333
2898 터키의 마지막 1차 세계대전 참전용사 사망 웹관리자 04-04 6276
2897 `터키가 와이파이 천국이었네 알림이 09-04 6256
2896 세계 인구 지도, 터키 현황 등대 10-09 6242
2895 위구르족, 中 성화봉송 경유 터키서도 기습시위 웹관리자 04-04 6233
2894 터키 전투기, 쿠르드 반군 공격 웹관리자 04-16 6210
2893 이스탄불의 반란… 페네르바체, 첼시에 역전승 웹관리자 04-04 6203
2892 의료 관광지로 떠오르는 터키 sam 06-03 6198
2891 사우디, 터키 핵무기 개발 가능성 웹관리자 04-04 6071
2890 현대로템, 터키 투바사스사 부품 판매 1500억원 수주 sam 08-03 6019
2889 터키군 15명의 쿠르드 노동당 반군 사살 웹관리자 04-04 5865
2888 터키의 'EU 가입-가스수송 연계' 전략 웹관리자 04-24 5844
2887 터키 '코치그룹' … 터키 경제 '성장엔진' sam 07-07 5774
2886 <속보>일본 여대생들 죽인 범인 체포 (진짜 범인 검거) 한인회 09-11 5751
2885 터키 헌재, ‘집권당 해체’ 심리결정 웹관리자 04-02 5738
2884 터키항공, 한식 기내식 도입 sam 09-24 5717
2883 터키드라마, 누르(Noor) 인기..... sam 07-29 5715
2882 터키, 쿠르드 지역에 120억佛 투자 웹관리자 04-02 5693
2881 세계 최고 지성인은 터키계 페툴라 굴렌? sam 07-09 5623
2880 '세계 최강' 한국 전차기술 터키에 수출 sam 07-30 5590
2879 이슬람-세속주의 충돌 웹관리자 04-02 5567
2878 2009년 1월부터 새로이 발행되는 터키 리라화 sam 10-18 5547
2877 라마단 징검다리 연휴 웹관리자 09-18 5370
2876 터키 ‘이슬람-세속주의’ 갈등 격화(퇴역장성 등 21명 쿠데타.. sam 07-07 5356
2875 대양금속, 터키 Arcrlik社에 STS 3천t 공급 알림이 06-06 5313
2874 2009년 터키 공무원 월급 등대 02-04 5285
2873 터키 집권당 "대학내 히잡 착용 고집 않겠다" sam 08-02 5139
2872 터키 지중해 연안서 대형 산불 sam 08-02 5074
2871 한국, 터키에 방산물자 공동개발 제의 sam 07-29 5074
2870 실크로드 온라인"터키 단독 개최" 알림이 03-27 5053
2869 앙카라, 일부 지역 절전 예고 등대 03-31 5037
12345678910,,,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