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8-10-07 (일) 22:48
추천: 0  조회: 149       
IP: 211.xxx.102
“사우디 유명 언론인, 터키 영사관서 피살”?

사우디아라비아 망명 언론인 자말 카쇼기(59)가 터키 이스탄불의 사우디 영사관에서 살해당한 것으로 보인다고 터키 경찰이 밝혔다. 카쇼기는 지난 2일 오후 1시30분쯤(현지시간) 터키 국적 약혼자와의 혼인신고에 필요한 서류를 떼러 이스탄불 영사관을 방문했다가 실종됐다. 실종 직후부터 그가 영사관에 억류돼 있다는 의혹이 제기돼왔다. 

로이터통신은 익명의 터키 경찰 관계자 2명의 말을 인용해 “계획적으로 살해가 이뤄졌고, 시신은 비밀리에 영사관 바깥으로 빼돌린 것으로 보인다”고 7일 보도했다.

전날 워싱턴포스트도 터키 당국자의 말을 인용해 15인조 ‘살인전문’ 특수팀이 사우디에서 넘어왔으며, 카쇼기는 “계획에 따라 살해당했다”고 보도했다. AFP통신은 이들 15인조 팀이 비행기 2개편에 나눠 타고 카쇼기 실종 당일 이스탄불에 도착했으며, 카쇼기가 영사관을 방문한 당시에도 같은 장소에 있었다고 전했다. 

사우디는 의혹을 전면 부인한다. 무함마드 알오타이비 이스탄불 주재 사우디 영사는 6일 로이터통신 기자들을 불러들여 영사관 건물 안을 안내했다. 그는 “카쇼기는 영사관 안에도 사우디 본국에도 없다. 우리도 그의 소재를 찾고 있다”고 말했다. 사우디 실세 왕세자 무함마드 빈살만은 지난 3일 블룸버그통신 인터뷰에서 “우리도 카쇼기의 행방이 궁금하다”고 말했다.

카쇼기는 사우디 출신 저명 언론인이다. 사우디 영자지 아랍뉴스 부편집장, 일간 알와탄 편집장을 지냈다. 수차례에 걸친 오사마 빈라덴 인터뷰로 특히 유명하다. 카쇼기는 왕실 인사들과도 친분이 두터웠다. 미국 주재 사우디 대사 등을 지낸 투르키 알파이잘 왕자의 언론 담당 고문으로 일했다.

왕실 억만장자 알왈리드 빈탈랄은 2015년 아랍어 위성방송 알아랍을 개국하면서 그에게 보도국장 자리를 맡겼다. 

카쇼기는 지난해 9월 사우디를 떠났다. 무함마드가 왕위계승 서열 1위인 왕세자 자리에 오른 지 석 달 만이었다. 왕실 지각변동 이후 신변 안전을 우려한 선택이었다.

카쇼기는 미국 워싱턴에서 체류하며 워싱턴포스트에 꾸준히 칼럼을 게재했다. 예멘 내전, 카타르 단교, 캐나다와의 분쟁 등 이슈마다 무함마드를 비판했다. 워싱턴포스트는 “사우디 지도부는 카쇼기를 특히 위험한 인물로 간주했을 수 있다”고 전했다. 그가 계속해서 왕실을 비판하는 것을 가만둘 수 없었다는 얘기다. 

카쇼기 사건으로 사우디와 터키의 관계도 악화하고 있다. 터키 외무부는 지난 3일 자국 주재 사우디 대사를 소환했다. 사우디의 카타르 단교 때 터키는 카타르를 두둔했다. 알자지라는 “단교 사태 후 소원해진 양국 관계가 한층 더 경색될 수 있다”고 보도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621 터키 방문한 볼턴 ‘굴욕’‥에르도안 면담 거절에 시라아 이.. 한인회 01-10 191
2620 터키, 지난달 이란산 원유 수입 재개…하루 5만4000배럴 한인회 01-10 116
2619 손 잡은 터키-이라크 대통령 한인회 01-05 238
2618 에르도안 "아프간 논의 정상회의 터키서 올봄 개최" 한인회 01-05 150
2617 "쿠르드 학살 막겠다" 美 폼페이오 발언에 터키 발끈 한인회 01-05 206
2616 일본 정부, 터키 원전서 철수..."원전수출 전략 백지화" 한인회 01-05 181
2615 "터키 군사작전 준비로 호기 잡은 시리아 알카에다" 한인회 01-05 158
2614 터키 인재·자금 엑소더스 한인회 01-05 238 1
2613 "터키 북서부서 IS 가담 혐의 프랑스인 여러명 검거" 한인회 01-05 146
2612 "美대표단 터키 방문…'쿠데타 배후' 에르도안 정적 수사 논의" 한인회 01-05 116
2611 러-터키, 모스크바서 회담…“미군 철수 시리아서 공조 강화” 한인회 12-30 187
2610 시리아 정부군, 북부 쿠르드족 무장조직과 연대 터키군과 항전.. 한인회 12-29 178
2609 美, 우방 사우디 대신 터키 손잡고 중동 새판 짜나 한인회 12-28 235
2608 터키 유명배우 '대통령 모욕' 입건…프로그램에도 중징계 한인회 12-28 273
2607 터키 "미군 대표단, 주중 터키 도착…시리아 철군 조율" 한인회 12-25 208
2606 美 시리아 철군 결정 후 이스라엘·터키 상호비방전 한인회 12-25 179
2605 트럼프 "미군, 시리아서 천천히 철군…터키와 협력" 한인회 12-25 149
2604 터키, 미군 공백에 곧장 군사행동...시리아 쿠르드족 사면초가 .. 한인회 12-25 132
2603 카타르, 말레이·터키와 손잡고 이슬람 금융시장 잡는다 한인회 12-23 205
2602 에르도안 "트럼프, 터키에 `IS 소탕` 요청후 시리아 철군 시작" 한인회 12-23 128
2601 터키 대통령 “트럼프 시리아 철군 결정 환영‥쿠르드 공격 연.. 한인회 12-23 116
2600 트럼프, 시리아 철수 터키 대통령과 미리 상의하지 않아" 한인회 12-20 178
2599 러 "터키에 '패트리엇 공급' 美승인에도 S-400 계약 유지" 한인회 12-20 128
2598 터키, 360만 체류 시리아 난민 중 7.2만명에게 시민권 부여 한인회 12-19 219
2597 국제동맹군 대변인 '터키군, 쿠르드소녀 살해' 리트윗 사과 한인회 12-19 138
2596 러·터키·이란, 내년 초 '시리아 헌법위원회 구성' 합의 한인회 12-19 86
2595 美, 터키에 반체제인사 귈렌 넘겨주나 한인회 12-19 130
2594 “카슈끄지 녹취록에 ‘절단하는 법 안다’는 목소리 있다”터.. 한인회 12-15 130
2593 터키 '시리아 작전' 위협에도 국경 조용…선거·美압박용 분석.. 한인회 12-15 107
2592 러·이란·터키, 내주 제네바에서 시리아 문제 논의 한인회 12-15 81
2591 터키 고속열차 충돌사고…최소 9명 사망해 한인회 12-15 100
2590 터키 '위기' 후 흑자 행진…韓 등 외국 소비재기업 '울상' 한인회 12-13 266
2589 사우디, “카슈끄지 살해용의자 보내라”는 터키 요청 거절 한인회 12-11 129
2588 터키, 서방 이탈 가속화…중동에서 높아지는 중·러 존재감 한인회 12-08 275
2587 터키,카슈끄지암살연루 사우디왕세자 측근 2명 체포영장 발부 한인회 12-08 89
12345678910,,,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