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9-04-06 (토) 00:51
추천: 0  조회: 167       
IP: 78.xxx.246
'갈등의 장' 나토 70주년 회의…美, 독일·터키 등과 충돌


미국 워싱턴에서 열린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창설 70주년 기념 외교장관회의 개막식에서 미국과 다른 회원국들간의 갈등의 골이 선명하게 드러났다. 미국은 방위 분담금 증액을 놓고 독일과, 쿠르드족 문제를 두고는 터키와 충돌했다. 

4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전날부터 이틀간 열린 나토 외교장관회의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진화하고 있는 위협에 함께 맞서자면서 "지상군을 증강하는 것만으로는 해결되지 않는 문제들이 있다"며 사이버 공격, 에너지 안보에 대한 위협 등을 언급했다. 

그리고 기자들에게는 "모든 회원은 예산을 증액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국민들이 이를 지지하지 않는다는 회원국들의 말에 대해서는 '지겨운 주장'이라고 일축하면서 "왜 집단적 전쟁 억제가 필요한지를 시민들에게 알리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간 미국은 자신들은 나토에 국내총생산(GDP)의 4.3%를 지출한다면서 각국의 방위금 지출이 GDP의 4%로 늘어나야 한다고 주장해왔다. 특히 독일을 겨냥해 미국의 군사력에 무임승차하고 있다고 강력하게 비난해왔다. 

하지만 헤이코 마스 독일 외무장관은 2차 세계대전에서의 자국 역사를 거론하며 반격했다. 그는 "동맹국의 약속을 지킬 능력이나 의지에 대해서만 이야기하는 대신 한 가지를 분명히 해야 한다"면서 "나토는 안보동맹일 수도 있지만 무엇보다 가치동맹이고, 정치적 기능이 있다"며 갈등을 조장하는 미국을 꼬집었다. 

폼페이오 장관은 터키와도 이견을 빚었다. 

그는 3일 메블뤼트 차우쇼을루 터키 외무장관과 회담을 가졌다. 회담 후 국무부 성명에 따르면 폼페이오 장관은 터키가 시리아 북동부 쿠르드 족 지역을 공격한다면 파괴적인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고 경고하고, 러시아로부터 방공미사일 시스템 S-400을 수입하려는 계획도 매우 문제가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터키 측은 "그런 발언은 없었다"며 "특히 시리아와 관련해서는 미국측이 그런 말을 하지 않았다"면서 거짓말이라고 반박했다. 

이를 확인하는 질문에 폼페이오 장관은 다시 국무부 성명 내용을 반복했다. 하지만 '터키의 나토 회원 자격에 영향을 줄 것이라고 미 관리들이 생각하냐'는 질문에는 대답을 회피했다. 나토의 창설 목적은 제2차 세계대전 후 동유럽에 주둔하고 있던 소련군을 견제하기 위한 것이었다. 

이런 가운데 캐나다와 트럼프 행정부 간의 긴장 관계도 다시 불거졌다. 

크리스티아 프리랜드 캐나다 외무장관은 지난해 미국이 국가 안보 위협을 들어 캐나다에 철강 관세를 부과한 데 대해 '불합리하고 근거없는' 결정이었다면서 비판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58 터키, 왜 'S-400'을 도입하려할까? 한인회 05-26 219
2757 터키 '돈 내고 군 면제' 상시 시행 눈앞 한인회 05-26 213
2756 "시리아 북서부 공습 중단…러·터키 일시휴전 합의" 한인회 05-20 195
2755 백악관 “시리아 IS 점령지 100% 탈환” 한인회 05-20 132
2754 "46명 숨진 터키 '베식타시 경기장 테러' 가담 14명에 종신형" 한인회 05-20 365
2753 터키 美 관세 혜택 종료 소식에 '출렁' 한인회 05-20 199
2752 '터키와 자원 갈등' 키프로스, 佛과 군사협력 강화 한인회 05-17 153
2751 터키, 중앙銀 준비금 정부 예산으로 이전 추진 한인회 05-16 230
2750 터키, 외환거래세 부과…"리라 방어·세수확보 목적" 한인회 05-16 279
2749 터키, S-400 도입 철회 보도 부인…"이미 끝난 거래" 한인회 05-12 272
2748 터키, 러 S-400 구매 취소 보도에 리라 3% 급등 한인회 05-12 338
2747 터키-키프로스 ‘동지중해 자원전쟁’ 한인회 05-11 164
2746 터키 야당 "이스탄불 지방선거 모두 재투표하자" 한인회 05-11 248
2745 터키, 철강 세이프가드 종료…"수출 불확실성 우려 해소" 한인회 05-11 105
2744 '갱맘' 이창석, 갈라타사라이 입단... 터키 활동 이어간다 한인회 05-11 128
2743 터키 리라화 잇단 방어 조치에 반등…'약발' 유지엔 의문 한인회 05-11 150
2742 터키, 결국 이스탄불 시장 선거 재실시하기로 한인회 05-07 453
2741 아르헨티나 페소·터키 리라화…"위기 가능성 미미" 한인회 05-05 374
2740 터키, 폴리에스터직물 수입 감소세 한인회 05-05 142
2739 터키 골동품 인형 머리카락에 숨겨진 비극, DNA검사로 풀릴까 한인회 05-05 204
2738 터키, 나토 최고사령관 이취임식 보이콧…'앙숙' 키프로스 참석.. 한인회 05-05 130
2737 세대교체 성공한 터키, 월드컵 성적-올림픽 티켓 모두 노린다 한인회 05-02 173
2736 "'UAE 스파이용의자' 터키구치소서 자살…'카슈끄지 수사' 받아" 한인회 05-02 168
2735 터키 오토카르 경전차 '툴파르' 마케팅 시도...한국 영향없나? 한인회 05-02 156
2734 터키, 지난해 국방비 지출 증가폭 세계 최대 한인회 05-02 111
2733 에르도안 "터키를 방출?…터키 빠지면 F-35 프로젝트 망해" 한인회 05-02 147
2732 터키 리라, 중앙은행 긴축 철회 신호에 급락 한인회 04-27 436
2731 터키 정부 "이란산 원유 계속 수입하려고 美 설득 중" 한인회 04-27 150
2730 터키 야당대표가 전사자 장례식서 '주먹세례' 받은 이유는 한인회 04-23 294
2729 美, 한국 등 8개국 '이란산 원유 수입' 제재 예외 연장 안한다 한인회 04-23 124
2728 "터키, 'UAE 스파이 혐의' 2명 검거…카슈끄지 살해 관여 조사"(종.. 한인회 04-22 110
2727 '터키 외환보유액' 32조?18조?…에르도안 "서방언론 공격"발끈 한인회 04-22 189
2726 투자자 이탈에…리라화 방어 위해 달러 총동원령 한인회 04-22 193
2725 터키서 女 1인여행자 성범죄 주의보…"에어비앤비·음주 유의" 한인회 04-22 168
2724 터키 "이란産 원유 제재 예외연장 기대…이란 외면 안 해" 한인회 04-18 151
12345678910,,,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