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Untitled Document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9-07-31 (수) 09:23
ㆍ추천: 0  ㆍ조회: 234      
IP: 122.xxx.23
터키의 러시아 S-400 도입과 나토와 갈등 해소방안
S-400 Triumf in Rehearsal of parade in Moscow 2018* 출처 : Dmitriy Fomin's Flickr(https://www.flickr.com/photos/df77/27102989027)

S-400 Triumf in Rehearsal of parade in Moscow 2018* 출처 : Dmitriy Fomin's Flickr(https://www.flickr.com/photos/df77/27102989027)



올해로 창설 70주년을 맞이하는 나토(NATO)가 터키의 러시아제 S-400 Triumf 대공방어체계(SAM) 도입으로 정체성과 단결에 큰 위기를 맞고 있다. 

지난 7월 17일 터키 정부는 나토와 유럽연합의 심각한 우려 및 미국의 미국적대세력제재법(CAATSA)에 의한 경제제재 선언에도 불구하고 2017년 12월에 약 25억 불에 계약한 1차분을 도입하였으며, 금년 중으로 작전배치 할 예정이다. 

군사전문가들은 터키의 S-400 도입은 첫째, 나토가 적(敵)으로 간주하는 러시아 무기체계를 도입하는 것은 나토 창설의 기본 정신에 위배되고, 둘째, 미 F-35 스텔스기와 함께 운용 시 F-35 단점을 러시아에게 노출하게 되며, 셋째, 나토 무기체계의 상호운용성에 영향을 준다고 평가하였다. 

그동안 나토는 터키가 나토 회원국 중에 2번째로 큰 규모의 군사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흑해와 지중해를 연결하는 보스포러스 해협을 통제하는 지정학적 가치를 고려하여 다음과 같이 나토 기본 정신에 위배되는 행위들을 했어도 묵과하고 있었다. 

예를 들면 미국의 이슬람국가(ISIS) 테러 소탕작전을 지원한 쿠르트(Kurdish fighters) 자유군을 터키 정부는 반터키 테러집단(separatist terrorism)이라고 탄압하였으며, 국제사회로부터 인정받은 사이프러스를 제외시키고 국제사회로부터 승인을 받지 못한 『북사이프러스(Northern Cyprus)』를 종교적 이유로 지원하고 있으며, 심지어 사이프러스 해역에서의 해저가스 개발을 사이프러스 정부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일방적으로 강행하고 있다. 또한, 터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은 헌법에 명시된 세속주의가 아닌, 신권정치를 지향하며, 이에 반대하는 언론을 탄압하여 유럽연합으로부터 인권유린의 비난을 받고 있다. 

이런 가운데 터키 정부는 S-400 도입을 강행하였으며, 미국이 F-35 스텔스기 판매 중단을 결정하고, F-35 도입 대신에 영국 비에이이(BAE)사와 차세대 전투기(TFX) 개발사업을 계약하여 2023년에 시제기를 생산할 것이라고 발표하는가 하면, 심지어 러시아 S-500 개발에도 참가할 것이라고 선언하는 등 강경한 입장을 보이고 있다. 

이에 대해 미국과 유럽연합은 강력한 경제 제재를 예고함으로써 강(强)-대(對)-강(强) 국면으로 치닫고 있다. 

하지만 전(前) 유럽최고군사령관(SACEUR)과 미 터프대학교 플래쳐 외교대학원장을 지낸 제임스 스타브리디스(Admiral James Stavridis) 제독은 다음과 같은 해결방안을 제시하며, 터키를 나토와 유럽연합이 포용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첫째, 이번 나토와 터키 갈등은 터키 정부의 문제가 아닌, 반미(反美) 성향의 에르도안 현 대통령의 문제로 시작되었다. 2016년도 에르도안 대통령은 2016년도 터키 군부 쿠데타를 미 중앙정보국의 소행이라고 보며 그동안 반미 성향을 부인하지 않았다. 

둘째, 터키를 나토에서 탈퇴시키면 득(得)보다 실(失)이 많다. 현재 나토 회원국은 29개국으로 금년 말에 북마케도니아(North Macedonia)가 신규 회원으로 가입할 예정으로 지금은 나토 회원국 간 단결이 매우 중요한 시기이라는 지적이다. 

셋째, 터키의 S-400을 나토 대공방어체계에서 제외(wall-off)시켜 무용지물로 만들어 터키가 이를 제3국가에 재수출하도록 하며, 미국이 사드(THAAD) 등의 대안을 제공하는 것이다. 

넷째, 에르도안 정부 각료 중에 친미(親美) 성향 정부인사를 적극적으로 포용하여 외교적으로 해결하는 것이다. 지금의 강(强)-대(對)-강(强)의 대결국면보다, 현(現) 터키 홀루시 아카르 국방장관(예비역 육군대장) 등의 친미 인사들을 포용하여 S-400 도입의 부적합성을 받아들여 타협점을 모색하는 것이다. 특히 트럼프 대통령은 왜 제임스 매티스 전(前) 국방장관이 F-35의 터키 판매 중단 결정에 반대했는지를 신중히 재고해야 한다. 

궁극적으로 이번 터키와 미국, 나토 및 유럽연합 간 갈등은 터키 국가 지도자 성향과 강경 일변도의 미국의 태도에 의해 발생된 불필요한 대립이라는 것으로서 나토는 터키를 포용하여 창설 70주년의 나토 단결이 유지되도록 노력해야 한다는 것이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978 터키 "외국 중앙은행들과 스와프 협정 협상…코로나19 대응위해.. 한인회 04-20 667
2977 터키 라오디게에아 고대도시에서 2000년 전 해시계 발견 한인회 04-20 409
2976 시리아 북서부서 러시아·터키군 4번째 합동 순찰 한인회 04-16 334
2975 터키, 코로나19 확산 막기 위해 수감자 9만명 가석방 한인회 04-16 358
2974 터키 내무장관, 전격 통행금지 후폭풍에 사표냈다가 반려 한인회 04-14 661
2973 이스탄불 Arnavutköy에서 강도 4.1 지진 발생 웹관리자 04-14 514
2972 코로나로 보호무역 더 세지나…한국산 수입규제 신규조사 7건 한인회 04-08 666
2971 터키, 20세 미만 외출금지…31개 도시는 출입 봉쇄 한인회 04-04 708
2970 이란 "가스관 피격으로 천연가스 터키 수출 중단" 한인회 04-04 368
2969 코로나19로 숨진 의사 추모하는 터키 의료진 한인회 04-04 302
2968 터키 관광장관 "6월 말에야 국제선 항공편 정상화될 듯" 한인회 04-04 603
2967 터키, 코로나19…홈파티 연 11명 체포 한인회 03-31 677
2966 터키 코로나19 확진자 2천명 급증…총 5천6백여 명 한인회 03-29 903
2965 이라크 북부서 터키군 병사 2명 대테러 작전 중 사망 한인회 03-27 244
2964 터키, 코로나19 '가짜뉴스' 게시한 네티즌 400여명 체포 한인회 03-27 382
2963 터키, 이스탄불 운하 건설 사업 첫 입찰 한인회 03-27 278
2962 터키검찰, 사우디언론인 살해 용의자 20명 기소 한인회 03-27 129
2961 터키 "실내에 머물라"…공원 벤치 등 철거 한인회 03-23 620
2960 터키, 코로나19 확산에 20조원 규모 경기 부양책 발표 한인회 03-20 387
2959 터키 중앙은행, 기준금리 9.75%로 1%포인트 인하 한인회 03-18 327
2958 터키서 2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첫 확진자와 접촉 한인회 03-13 447
2957 터키, 코로나19 방지 위해 전국에 1주일 휴교령 한인회 03-13 222
2956 터키·러시아, 시리아 이들리브 휴전 세부 사항 합의 한인회 03-13 124
2955 터키 "바다 통해 유럽으로 가려는 난민은 막을 것" 한인회 03-09 240
2954 터키 관영통신 "시리아 정부군 15차례 휴전 위반" 한인회 03-09 102
2953 EU 지도부-터키 대통령 브뤼셀서 난민 문제 논의 한인회 03-09 100
2952 러시아-터키 ‘이들립 휴전’ 합의 한인회 03-06 154
2951 문 대통령, 터키 대통령에 '한국인 입국제한 조치 완화' 요청 한인회 03-06 273
2950 터키 "시리아 북서부서 24시간 동안 정부군 184명 무력화" 한인회 03-05 137
2949 터키 국경 열자마자 1만3천명 몰려…유럽 '난민사태 재현' 공포 한인회 03-02 319
2948 터키 "유럽행 난민 막지 않을 것"…그리스·불가리아 반발 한인회 03-01 251
2947 터키, 한국 오가는 항공편 중단…한국인 47명 발 묶여 한인회 03-01 311
2946 터키 "한국·이탈리아·이라크 오가는 모든 여객기 운항 중단" 한인회 03-01 228
2945 터키 "이란서 철수한 자국인 132명 격리조치" 한인회 02-26 388
2944 트럼프, 터키 대통령과 통화…"러시아, 시리아 지원 중단해야" 한인회 02-19 253
12345678910,,,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