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Untitled Document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8-12-15 (토) 09:45
ㆍ추천: 0  ㆍ조회: 233      
IP: 78.xxx.143
터키 '시리아 작전' 위협에도 국경 조용…선거·美압박용 분석도
에르도안 대통령 "군사작전 지체할 시간 없다" 또 위협
親터키 반군 "작전 합류 병력 1만5천명 준비돼"
터키 언론 "군사 기동 징후 없어"…"선거국면 군사긴장, 與에 유리"
에르도안 대통령 "유프라테스 동쪽 군사작전 지체 못 해"
에르도안 대통령 "유프라테스 동쪽 군사작전 지체 못 해"[EPA=연합뉴스]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시리아 북동부 군사작전이 임박했다는 터키 대통령의 연이은 위협에도 국경에는 아직 별다른 동향이 감지되지 않는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14일(현지시간) 이스탄불에서 열린 '이슬람협력기구'(OIC) 행사에서 "시리아 유프라테스 동쪽에 평화를 이루겠다는 결심이 확고하다"고 밝히고, 시리아 북동부에서 쿠르드 민병대를 몰아내는 군사작전을 '즉시' 전개할 것이라고 거듭 위협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우리가 확보한 정보를 보면 하루도 더 낭비할 시간이 없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앞서 12일에도 에르도안 대통령은 "유프라테스강 동쪽을 테러조직으로부터 해방하는 작전을 며칠 내로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테러조직이란 쿠르드 민병대 '인민수비대'(YPG)를 가리킨다.

터키군은 전날 유프라테스강 서쪽 아프린 인근의 YPG 병력과 이라크 북부 '쿠르드노동자당'(PKK)을 공습했다.

터키 남동부 킬리스州에서 13일 목격된 터키군 장비 호송대
터키 남동부 킬리스州에서 13일 목격된 터키군 장비 호송대[AP=연합뉴스]

시리아 북부의 친(親)터키 반군 조직은 군사작전에 합류할 병력이 이미 준비됐다고 주장했다.

앞서 두 차례 터키군의 시리아 작전에도 반군이 동원됐다.

친터키 반군 연합 부대의 대변인 유세프 하무드는 터키군의 작전에 합류할 수 있는 병력이 약 1만5천명이라고 로이터통신에 말했다.

하무드 대변인은 "전투는 만비즈, 탈아비아드, 라스 알아인 등 여러 전선에서 동시다발로 시작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관영 매체는 에르도안 대통령의 군사작전 위협 이튿날 국경에서 탱크를 실은 터키군 호송대가 목격됐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터키 매체와 외신은 이날 현재 시리아 북동부에 인접한 국경이 '대체로 조용하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취재진도 지난 주말 국경 지역 샨르우르파주(州)를 찾았으나 변화 기미를 포착할 수 없었다.

샨르우르파의 건너편이 바로 에르도안 대통령이 군사작전 지역으로 지목한 '유프라테스 동쪽'이다.

시리아 북부 국경지역의 미군 장갑차량과 쿠르드 민병대
시리아 북부 국경지역의 미군 장갑차량과 쿠르드 민병대[EPA=연합뉴스 자료사진]

터키 내부에서도 에르도안 대통령의 위협은 대내외 정치적 의도에서 나온 것이며, 단기적으로 군사작전이 실행될 가능성은 작다는 관측이 제기됐다.

대표적인 야권 성향 일간지 '줌후리예트'는 13일 '정치적 작전'이라는 제목의 1면 머리기사에서 당장 터키군이 시리아로 진격하지는 않을 것이라는 퇴역 장군의 분석을 소개했다.

신문은 ▲ 미군 주둔 ▲ 병력 기동 징후 부재 ▲ 겨울철 기상 등을 이유로 '며칠 내' 군사작전이 시작되지는 않으리라 전망했다.

퇴역 장군 알리 에르는 이 신문에 "대통령 스스로 '어느날 밤 갑자기 들이닥칠 것'이라고 말한 작전을 며칠 전에 알린다는 건 말이 안 된다"면서 "예고한 군사작전은 실행되지 않는다는 게 군인들의 상식"이라고 말했다.

시리아 북서부 '쿠르드 도시' 아프린 장악한 터키 병력
시리아 북서부 '쿠르드 도시' 아프린 장악한 터키 병력[연합뉴스 자료사진]

신문은 올해 대통령선거를 앞두고 아프린 군사작전이 에르도안 대통령 지지율에 큰 도움이 됐듯이, 군사적 긴장이 내년 3월 말로 예정된 지방선거에서 여당에 유리하다고도 관측했다.

아울러 미국을 향해 수니파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 격퇴전을 조기에 끝내고 쿠르드 민병대와 협력을 단절하라는 신호를 보내고 압박을 높이는 의도로도 해석됐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72 "스페인軍 패트리엇, 터키 배치 기간 연말까지 6개월 연장" 한인회 06-18 300
2771 터키 중앙은행, PD에 유동성 창구 대출금리 낮춰 한인회 06-18 375
2770 터키 에르도안 "러 S-400 미사일, 7월 전반 인도 시작" 한인회 06-18 280
2769 터키 자국 경제 위기 보도한 블룸버그 기자들 무더기 고 한인회 06-18 318
2768 "터키 남서부서 유럽行 이주민 배 침몰…12명 숨져" 한인회 06-18 311
2767 이스탄불 시장 재선거 앞두고 터키서 17년만에 TV토론 생중계 한인회 06-18 303
2766 "터키군, 시리아 북서부서 쿠르드 민병대원 10명 사살" 한인회 06-14 253
2765 터키 중앙은행, 기준금리 동결…리라 소폭 강세 한인회 06-14 275
2764 터키 러시아제 S-400 미사일 구매 강행두고 美-터키 공방 가열 한인회 06-14 250
2763 터키 중앙은행, 기준금리 동결…리라 소폭 강세 한인회 06-14 227
2762 "터키, 러·시리아 정부군 공격받는 이들립 반군에 무기지원" 한인회 05-29 348
2761 터키, 외화예금 지준율 200bp 인상…리라화 하락 방어 한인회 05-29 527
2760 터키, 이라크 북부서 공중-지상작전 [출처:시선뉴스] 터키, 이라.. 한인회 05-29 264
2759 터키, 불발쿠데타 연루혐의 외교관 249명 체포 한인회 05-27 422
2758 터키, 왜 'S-400'을 도입하려할까? 한인회 05-26 362
2757 터키 '돈 내고 군 면제' 상시 시행 눈앞 한인회 05-26 397
2756 "시리아 북서부 공습 중단…러·터키 일시휴전 합의" 한인회 05-20 393
2755 백악관 “시리아 IS 점령지 100% 탈환” 한인회 05-20 335
2754 "46명 숨진 터키 '베식타시 경기장 테러' 가담 14명에 종신형" 한인회 05-20 537
2753 터키 美 관세 혜택 종료 소식에 '출렁' 한인회 05-20 353
2752 '터키와 자원 갈등' 키프로스, 佛과 군사협력 강화 한인회 05-17 327
2751 터키, 중앙銀 준비금 정부 예산으로 이전 추진 한인회 05-16 377
2750 터키, 외환거래세 부과…"리라 방어·세수확보 목적" 한인회 05-16 439
2749 터키, S-400 도입 철회 보도 부인…"이미 끝난 거래" 한인회 05-12 443
2748 터키, 러 S-400 구매 취소 보도에 리라 3% 급등 한인회 05-12 458
2747 터키-키프로스 ‘동지중해 자원전쟁’ 한인회 05-11 293
2746 터키 야당 "이스탄불 지방선거 모두 재투표하자" 한인회 05-11 387
2745 터키, 철강 세이프가드 종료…"수출 불확실성 우려 해소" 한인회 05-11 211
2744 '갱맘' 이창석, 갈라타사라이 입단... 터키 활동 이어간다 한인회 05-11 261
2743 터키 리라화 잇단 방어 조치에 반등…'약발' 유지엔 의문 한인회 05-11 292
2742 터키, 결국 이스탄불 시장 선거 재실시하기로 한인회 05-07 629
2741 아르헨티나 페소·터키 리라화…"위기 가능성 미미" 한인회 05-05 538
2740 터키, 폴리에스터직물 수입 감소세 한인회 05-05 280
2739 터키 골동품 인형 머리카락에 숨겨진 비극, DNA검사로 풀릴까 한인회 05-05 338
2738 터키, 나토 최고사령관 이취임식 보이콧…'앙숙' 키프로스 참석.. 한인회 05-05 268
12345678910,,,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