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Untitled Document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sam        
작성일 2009-01-24 (토) 16:59
ㆍ추천: 4  ㆍ조회: 3911      
IP: 88.xxx.111
터키 '쿠데타 모의' 검거 선풍
<친이슬람-세속주의 갈등 재점화 >

냉전시대 매카시 광풍에 버금가는 대대적인 검거 바람이 터키에서 거세게 불고 있다. 친(親)이슬람 정부의 전복을 기도한 혐의로 각계 유력인사들이 줄줄이 쇠고랑을 차고 있는 것.
검거자 리스트를 보면 퇴역 장성, 군소 정당 당수, 신문 편집자, 변호사, 전직 대학 총장, 산별 노조 위원장 등 140명이 넘는 사회지도층이 망라돼 있다.

'에르게네콘'(Ergenekon)이라는 극우파 네트워크를 조직해 무장 쿠데타를 모의한 혐의로 지난해 이미 86명이 구속된 데 이어 올들어서는 지난 7일에 이스탄불, 앙카라 등 6개 지역에서 30명, 22일에는 또 다시 13개 지역에서 26명이 전격 체포되는 등 터키 전역에 걸쳐 검거 행진이 멈추지 않고 있다.

작년에 검거된 인사들에 대한 재판에서는 86명이 한꺼번에 법정에 서면서 아수라장이 되기도 했다.

터키 정부는 이들이 대부분 극우 세속주의자들로 정부 요인 암살, 테러 등을 통해 정치적 혼란을 야기하고 궁극적으로는 현 정부를 전복하려 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죄목은 방화, 불법무기 소지, 테러단체 가입 등 다양하다.

그러나 세속주의 야당과 군부는 이를 '정치 보복'이라며 거세게 반발하고 있다. 지난해 검찰을 비롯한 세속주의 세력이 집권 정의개발당(AKP)의 해산을 헌법재판소에 요청한 데 대한 대대적인 보복이라는 것이다.

친이슬람-세속주의 세력간 갈등과 긴장이 군부 쿠데타 등의 형태로 또 다시 폭발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도 증폭되고 있다.

터키 군부는 지난 50년간 세 차례에 걸쳐 쿠데타를 일으킨 뒤 권력을 민정에 이양했고, 1997년에는 군부의 압력 행사로 결국 헌법재판소를 통해 터키의 첫 이슬람 정부를 와해시킨 전력이 있다.

실제로 터키 세속주의의 보루를 자처하는 군부는 지난주 성명을 내고 정부가 주장하는 '쿠데타 모의'에 대한 군 연루설을 일축하고 현 정부의 일제 검거령을 강력히 비난했다.

한 전직 군 장성은 로이터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터키에서 쿠데타의 시대는 지났다"면서 현 정부가 주도하는 대대적인 검거 열풍이 군의 명망을 땅에 떨어뜨리고 있다고 화살을 정부에 돌렸다. (부다페스트=연합뉴스) 권혁창 특파원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6 오바마 닮은 실직 은행원의 인생역전 알림이 04-06 3451
275 터키, 오바마의 설득에 결국 라스무센 수락 알림이 04-06 3486
274 터키, 오바마 방문 앞두고 삼엄한 경비 알림이 04-06 3228
273 오바마의 터키방문의 상징은... 알림이 04-06 3185
272 터키, 오바마에 특별선물 준비 알림이 04-06 4093
271 호텔파업에 오바마 터키 숙소 바꿔 알림이 04-06 3486
270 터키 "명예살인"..... 알림이 04-06 3548
269 오바마 "터키 EU가입 조속 승인해야" 알림이 04-06 3144
268 `신영록의` 부르사스포르, 2-0 승리 알림이 04-06 3408
267 자동차 유류 가격 인하 등대 04-05 3631
266 교통사고 발생 현황 등대 04-05 3834
265 한국정부, '문명 간 연대' 이스탄불 포럼 대거 참석 알림이 04-04 3654
264 美의원들, 오바마에 터키 EU 가입 지지 촉구 알림이 04-04 3544
263 터키서 오바마-이란 전 대통령 조우? 알림이 04-04 3359
262 터키-IMF 자금지원 협상 재개 합의 알림이 04-04 3342
261 터키.아르메니아.아제르 삼각관계 변화? 알림이 04-04 3335
260 전염성 감기 확산 등대 04-04 3504
259 도시가스, 전기 가격 인하 예정 등대 04-04 3556
258 프랑스와 독일 국경, 일시적 통제 등대 04-03 4032
257 3월 가격 변동 품목 등대 04-03 3905
256 일기 예보, 강우량과 단수 예정 등대 04-03 3743
255 몰도바 가스관폭발, 터키공급 차질 알림이 04-01 3389
254 선거 결과 등대 04-01 4122
253 터키,아프간에 경찰 파견 알림이 04-01 3465
252 오바마, 6일 터키의회서 연설 알림이 04-01 3221
251 터키경제 7년만에 위축..IMF 협상재개 관심 알림이 04-01 3286
250 터키 강경 친쿠르드당 거점서 압승 알림이 03-31 3374
249 영화 '해운대', 터키등 11개국 선판매 알림이 03-31 3669
248 터키 AK정당,절반의 승리 알림이 03-31 3469
247 이스탄불에서 오바마-영국여왕 회동 알림이 03-30 3298
246 터키, 경기부양책... 알림이 03-30 3239
245 터키-스페인,2010월드컵 유럽예선 결과 알림이 03-30 3370
244 전기 가격 인하 등대 03-30 3598
243 가짜 술로 사망자 발생 등대 03-30 3651
242 헬기 추락 사고 등대 03-28 3970
1,,,71727374757677787980,,,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