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7-09-11 (월) 00:21
추천: 0  조회: 65       
IP: 78.xxx.135
獨-터키 갈등 격화…터키의 EU 가입 문제까지 불똥(종합)
메르켈-슐츠, EU 가입반대 한목소리…獨정부, 터키 여행 경고도
터키 "反터키 정서 정치적 이용" 비판

(베를린=연합뉴스) 이광빈 특파원 = 독일과 터키 간의 갈등이 더욱 고조되고 있다. 터키의 아킬레스건인 유럽연합(EU) 가입 문제로까지 불똥이 튀었다.

가뜩이나 터키의 독일 기자 및 시민단체 인사 체포와 독일 총선개입 논란 등으로 앙금이 더욱 쌓인 가운데, 갈등이 격화된 것이다.

특히 오는 24일 독일 총선을 앞두고 4연임을 노리는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와 마르틴 슐츠 사회민주당 당수는 터키에 대해 비판의 강도를 높이고 있다.


獨총선 TV토론 하는 메르켈과 슐츠 [AP=연합뉴스]
獨총선 TV토론 하는 메르켈과 슐츠 [AP=연합뉴스]


슈테판 자이베르트 독일 정부 대변인도 이날 브리핑에서 독일 총선 전 유럽 차원에서 어떤 결정도 하지 않을 것이며, 10월 EU 정상회담에서 협상 중단에 대해 협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여기에 좌파당 측에선 터키로의 무기 수출에 대해 독일 정부가 보증하지 말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EU 집행위원회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지난주 장클로드 융커 집행위원장의 발언을 인용, "터키가 유럽에서 벗어나는 거대한 발걸음을 내디디고 있고, 터키의 EU 가입을 불가능하게 만들고 있다"고 지적해 독일 측에 호응했다.

지그마어 가브리엘 독일 외무장관은 "터키 관광지에서도 임의로 구금당할 수 있다며 터키 여행이 위험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그는 "정부가 여행지 결정에 관여할 수 없지만, 터키로 가기 전 알아야 할 것을 최대한 설명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터키 당국은 독일을 비판하고 나섰다.

이브라힘 칼른 터키 대통령 대변인은 지난 4일 독일을 비롯한 유럽이 근본적인 문제를 미루고 반(反)터키 정서를 조장·이용하고 있다며 소셜미디어를 통해 지적했다.

칼른 대변인은 "반터키 정서는 유럽이 외부의 적을 만들어 문제의 본질을 회피하려는 데서 나왔다"면서 "독일 주류 정치권이 인기영합주의와 배제 전략에 굴복한 결과 차별과 인종주의를 조장할 것"이라고 비판했다.


등돌린 메르켈 총리와 에르도안 대통령 [AFP=연합뉴스]
등돌린 메르켈 총리와 에르도안 대통령 [AFP=연합뉴스]


양측 간의 갈등은 지난해 터키의 실패한 쿠데타 이후 본격적으로 악화되기 시작했다.

독일로 망명한 터키 측 군 인사들에 대한 소환 요청을 독일 측이 거부하자, 터키 측은 터키 내 독일 연방군 기지에 대한 독일 의원들의 방문을 불허했다.

또한, 터키 측은 올해 독일 특파원과 시민단체 회원을 체포한 데 이어 지난달 말에도 공항에서 독일 시민 두 명을 체포해 독일 측의 반발을 샀다.

정치적 문제로도 독일은 지난 7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 참석한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의 터키계 독일인을 상대로 한 연설을 불허하면서 양국 간 설전이 벌어졌다.

이어 에르도안 대통령은 독일 총선에서 메르켈 총리가 이끄는 집권 기독민주·기독사회당 연합과 사민당 등에 표를 던지지 말라고 터키계 독일 유권자들에게 주문하면서 갈등이 깊어졌다.

독일 여론조사에서 터키 정부에 대한 반감이 깊게 나타나 총선 캠페인에 영향을 미칠 수밖에 없는 데다, 에르도안 대통령 역시 독일과의 갈등을 국내 정치용으로 이용하고 있어 양국 간 갈등이 단기간에 풀리기 어려울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온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372 '美, 에르도안 약점 잡았나' 추측 솔솔…'금융시장도 반응' 한인회 11-10 397 1
2371 터키·아르헨·파키스탄·이집트·카타르…선진국 통화긴축 '5.. 한인회 11-09 201 1
2370 美·터키, 서로 비자 업무 재개…터키 총리, 7일 방미 한인회 11-09 157
2369 터키 “레바논 통합·안정 지지”…강경 사우디와 입장차 한인회 11-09 56
2368 터키, IS 가담 혐의로 283명 체포 한인회 11-03 153
2367 터키 "2021년부터 국산 車 시판 추진" 한인회 11-03 195 1
2366 터키의 카스-트립리스-바쿠 철도 개통 한인회 10-30 236
2365 터키 지중해에서 가스 유전 발견 한인회 10-30 177
2364 터키·이라크 '쿠르드 고립' 추가 조처…이라크와 합의 한인회 10-28 108
2363 독일, 외교갈등 골 깊은 터키 자금줄 옥죈다 한인회 10-28 168
2362 1951년 발행한 유엔군(터키) 참전기념 우표 한인회 10-24 102
2361 터키 FDI 증가…아르다 에르무트 터키투자청장 “이유는 ‘안정.. 한인회 10-20 155
2360 슈뢰더 전 獨총리, 러·터키와 관계 개선 필요주장 한인회 10-20 79
2359 GPDNet 터키 총회 ‘사회갈등, 문화로 해결한다’·· 한인회 10-20 72
2358 영원한 혈맹 터키. 터키군 6·25참전 67주년 한인회 10-20 92
2357 국토부 김현미 장관 터키 방문 한인회 10-20 123
2356 보드룸 컵 유람선 경지 한인회 10-20 91
2355 터키 '쿠데타軍' 143명에 중복 종신형 구형 한인회 10-10 178
2354 터키군, 시리아 국경 넘어 북서부 진입···휴전 중재역이나 쿠.. 한인회 10-10 117
2353 터키, 미국 정부에 비자 발급 중단 재검토 촉구 한인회 10-10 170
2352 터키 고고학자, 원조 산타클로스 무덤 발견-BBC 한인회 10-08 193
2351 쿠르드족 독립에 터키·이란 이례··"이라크 중앙정부만 인정하.. 한인회 10-08 121
2350 터키 에르도안, 이라크 쿠르드에 국경·영공 폐쇄 위협 한인회 10-08 94
2349 터키, 지난해 쿠데타 미수 혐의자 34명에 종신형 선고 한인회 10-05 162
2348 시리아 난민숫자 320만명 넘어서다 한인회 10-05 146
2347 터키 대통령 “더 이상 EU 가입 필요 없어" 한인회 10-03 363 3
2346 터키서 11,500년전 주거 유적 또 발견…괴베클리테페와 동시대 한인회 09-30 121
2345 새 이스탄불 광역시장 Mevlüt Uysal 한인회 09-29 271 3
2344 丁의장, 우즈베크·터키 순방…'믹타 국회의장회의' 참석 한인회 09-26 139
2343 트럼프, "터키 대통령과 친구" 관계회복 신호.. 한인회 09-26 122 1
2342 그리스 대법 "시리아난민, 터키 송환 가능"…난민송환 속도 붙.. 한인회 09-26 93
2341 "食食한 소녀들"…허영지X박보람, 터키의 '먹방 레이스' 한인회 09-26 202
2340 허영지, 터키 여행 마치고 귀국…“아임 백” 한인회 09-26 160
2339 '방판王' 윤석금이 돌아온다… 내년 재진출 앞서 터키서 몸풀기.. 한인회 09-26 86
2338 터키, 국제 할랄인증 통제기구 설립 추진 한인회 09-26 76
12345678910,,,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