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7-10-20 (금) 11:36
추천: 0  조회: 268       
IP: 213.xxx.254
영원한 혈맹 터키. 터키군 6·25참전 67주년
▲ ‘터키군 참전 67주년 기념행사’가 열린 18일 용인시 기흥구 동백동 터키군 참전기념비에서 아이슬란 하칸 옥찰 주한터키 대사가 헌화하며 한국전쟁 참전 터키군을 추모하고 있다. 이날 행사는 옥찰 대사와 강창구 육군 제55보병사단장, 정찬민 용인시장을 비롯해 양국 군 장병과 참전용사들이 참석했다. 오승현기자
▲ ‘터키군 참전 67주년 기념행사’가 열린 18일 용인시 기흥구 동백동 터키군 참전기념비에서 아이슬란 하칸 옥찰 주한터키 대사가 헌화하며 한국전쟁 참전 터키군을 추모하고 있다. 이날 행사는 옥찰 대사와 강창구 육군 제55보병사단장, 정찬민 용인시장을 비롯해 양국 군 장병과 참전용사들이 참석했다. 오승현기자
“6ㆍ25전쟁에서 한국을 도와준 터키군 덕분에 지금의 우리가 존재할 수 있는 겁니다”

지난 1950년 6ㆍ25전쟁 발발 당시 열여덟의 나이에 소년병으로 전쟁에 참가했던 6ㆍ25 참전용사 유오희옹(85)은 “터키군이 우리를 도와준 덕에 나라를 지킬 수 있었다”고 과거를 회상했다. 당시 강원도 양구에서 7사단 소속으로 참전했던 유옹은 “전쟁 도중 전선에서 터키군의 활약상을 전해 들으며 우리 국군도 사기를 북돋울 수 있었다”고 말했다.

터키군은 1950~1953년 4차례에 걸쳐 2만2천6명을 6ㆍ25전쟁에 파병했다. 이때 파병된 터키군 가운데 3천여 명이 전사하고 163명이 실종됐다.

이 가운데 전세에 큰 영향을 끼친 전투 가운데 하나가 용인에서 벌어졌다. 현재의 처인구 김량장동 일대에서 벌어진 ‘김량장 전투’다. 전쟁이 한창이던 지난 1951년 터키 여단은 중공군에 대한 UN군의 반격작전이었던 ‘선더볼트작전’의 하나로 김량장동 151고지(현재 용인초교 일원)에 투입됐다. 

당시 터키군은 북한군과 중국군 등이 밀집해있던 고지에서 치열한 백병전을 펼치며 용맹을 떨쳤다. 이 전투로 터키여단에서는 12명의 전사자가 나왔지만 중국군은 1천900여 명이 사망했다.

▲ ‘터키군 참전 67주년 기념행사’가 열린 18일 용인시 기흥구 동백동 터키군 참전기념비에서 아이슬란 하칸 옥찰 주한 터키대사와 강창구 육군 제55보병사단장, 정찬민 용인시장을 비롯한 내빈과 참전용사 등 참석자들이 양국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오승현기자
▲ ‘터키군 참전 67주년 기념행사’가 열린 18일 용인시 기흥구 동백동 터키군 참전기념비에서 아이슬란 하칸 옥찰 주한 터키대사와 강창구 육군 제55보병사단장, 정찬민 용인시장을 비롯한 내빈과 참전용사 등 참석자들이 양국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 있다. 오승현기자
18일 오전 11시 용인시 기흥구 동백동 터키군 참전 기념비 앞에선 이처럼 우리나라를 도와 용감하게 싸웠던 터키군 전사자들의 넋을 기리기 위한 ‘터키군 참전 67주년 기념행사’가 열렸다. 주한 터키 대사관이 주관하고 육군 제55사단이 주최한 이번 기념행사에는 국군 관계자와 터키군 관계자, 6ㆍ25 참전용사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과 함께 엄숙한 분위기 속에 시작된 행사에서 강창구 55사단장, 아스슬란 하칸 옥찰 주한 터키대사, 정찬민 용인시장 등은 기념탑 앞에 헌화하고 터키군 전사자들에 대한 예우를 갖췄다. 이와 함께 당시의 치열했던 전쟁 상황에 대한 전투약사 보고도 진행됐다.


아스슬란 하칸 옥찰 주한 터키대사는 기념사를 통해 “용인에 세워진 터키군 참전 기념비는 당시 장렬하게 전사한 군인들에 대한 존경의 표현”이라며 “터키군 전사자들을 위해 엄숙한 기념식을 준비해주셔서 감사드리며, 지금까지 이어진 양국 간의 우정이 변치 않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강창구 55사단장은 “앞으로도 형제의 나라 터키의 참전을 기념하고 그들의 은혜에 보답하기 위한 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출처: 경기일보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543 佛·獨 정상, 러시아·터키 정상과 함께 27일 시리아문제 회동 한인회 10-20 19
2542 터키 달러채 발행에 자금 ‘홍수’ 신흥국 회생 신호 한인회 10-18 303 1
2541 ‘카슈끄지 사태’ 최후승자는 터키?…美제재도 풀고 리라도 .. 한인회 10-18 146 1
2540 터키 당국, 카슈끄지의 애플워치가 전송한 살해 녹음파일 확보?.. 한인회 10-15 206
2539 이주민 참사…터키서 트럭사고로 임부 등 22명 숨져 한인회 10-15 199 1
2538 터키 법원, 美 브런슨 목사 가택연금 해제 판결 한인회 10-12 202
2537 “美·터키, 브런슨 목사 석방 합의…12일 공판 결과 기대” 한인회 10-12 122
2536 터키, 극단적 대책 내놔…"기업들, 10%씩 가격 내려라" 한인회 10-11 461 4
2535 터키 서부서 그리스 밀입국 보트 침몰…30여명 사망·실종 한인회 10-11 90
2534 한국인 피아니스트, 터키 이스탄불을 감동시키다 등대 10-08 224
2533 터키, '참전용사의 날' 기념행사 거행 등대 10-08 109
2532 美 재무부, 北 외교관 및 北과 거래한 터키인·기업 추가 제재 한인회 10-07 110
2531 문희상 국회의장, 유라시아 국회의장회의·IPU총회 참석...6일부.. 한인회 10-07 53
2530 OECD 14개국이 ‘일본해’ 만 표기…‘동해’ 단독표기는 韓ㆍ터.. 한인회 10-07 68
2529 “사우디 유명 언론인, 터키 영사관서 피살”? 한인회 10-07 89
2528 피치, 20개 터키 은행 신용 등급 강등 한인회 10-05 210
2527 "터키서 '외화 해외송금' 무더기 구금…'경제안보 사범' 수사" 한인회 10-05 219
2526 "'美와 갈등·통화 급락' 터키, 러와 무역에 첫 루블화 결제" 한인회 10-05 111
2525 "짐칸 가방 속 전자담배 발화…터키 항공기 비상착륙" 한인회 10-05 115
2524 터키 재무 "다음 주 인플레이션 억제 조치 발표" 한인회 10-04 90
2523 "터키법원, 13세여학생 입맞춘 16세소년에 징역 최소 4년6개월" 한인회 10-01 377 1
2522 시리아 외무 “美·佛·터키 군대는 점령군…즉각 철수해야” 한인회 10-01 71
2521 터키 자산에 눈독 들인 中…인프라 등 투자 타진 한인회 10-01 123
2520 터키 리라 급등…미국인 목사 석방 기대 한인회 09-25 614 3
2519 터키, 정부지출 삭감 등 통화위기 대책안 발표 한인회 09-23 240
2518 터키, 시민권 '폭탄 세일'…투자이민 기준 하향 한인회 09-23 332
2517 터키, 올 성장률 전망 5.5% -> 3.8%로 낮춰 한인회 09-23 61
2516 미국, 45년 만에 세계 최대 산유국 지위 탈환 한인회 09-23 95
2515 터키, 매매·임대계약 리라화로 강제…기존 계약도(종합) 한인회 09-23 184
2514 "터키 경찰, 노동환경개선 시위 이스탄불 신공항 노동자들 체포.. 한인회 09-23 88
2513 러시아와 터키, 시리아 이들립에 비무장지대 합의 한인회 09-23 39
2512 터키 거주법, 13년 만에 바뀌다 (2) 등대 09-19 581
2511 터키, 81개주 국공립학교 일제히 새학기 시작 등대 09-18 149
2510 터키에서도 얻은 한.일전 승리 등대 09-17 203
2509 터키 거주법, 13년 만에 바뀌다 (1) 등대 09-17 443
12345678910,,,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