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8-04-21 (토) 12:21
추천: 0  조회: 422       
IP: 88.xxx.134
터키, 6월 조기 대선·총선 치른다
에르도안 "6월 24일 대선·총선 시행하기로 결정"…"선거 이슈 빨리 해소돼야"
터키 언론 "경제 '빨간불'에 에르도안 지지율 하락 우려…선거 서두르는 것"
야당 "국가비상사태에서 선거 치를 수 없어…해제돼야"


터키 에르도안 "6월 24일 조기 대선·총선 실시"
터키 에르도안 "6월 24일 조기 대선·총선 실시"[EPA=연합뉴스]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경제 위기 우려 등으로 마음이 급해진 터키 대통령이 대선을 1년반 앞당겨 두 달후 치르겠다고 선언했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앙카라 대통령궁에서 "데블레트 바흐첼리 '민족주의행동당'(MHP) 대표와 논의한 결과, 우리는 올해 6월 24일 일요일에 대선과 총선을 시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전날 바흐첼리 대표는 작년 대통령제 개헌에 따라 내년 11월로 예정된 선거를 1년 3개월 가량 당겨 올해 8월에 치르자고 제안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바흐첼리 대표와 논의 후 시기를 더 앞당겨 당장 두 달 후 대선과 총선을 치르기로 했다.

그는 역내 정세와 경제 상황을 들며 불확실성을 없애고자 조기 선거를 치러야 한다고 주장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시리아 상황 전개가 빨라지는 이런 시기에 선거 이슈는 가능한 한 빨리 제거해야 하고, 거시경제 균형이나 대형 투자 같은 중요한 결정에 집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동안 터키 정치권에서 올해 여름에 조기 선거가 시행될 가능성이 꾸준히 제기됐으나 이처럼 급박한 선거 일정 전개는 예상을 뛰어넘는다.

일간지 휘리예트 등 터키 언론은 극심한 인플레이션, 공공·민간 부채 급증, 터키리라화 급락 등 경제에 '빨간불'이 켜진 것을 조기 선거의 주요 배경으로 분석했다.


이스탄불에서 터키 야당 주도로 열린 국가비상사태 연장 반대 시위
이스탄불에서 터키 야당 주도로 열린 국가비상사태 연장 반대 시위[로이터=연합뉴스]


시리아 쿠르드 도시 아프린 군사작전으로 상승한 에르도안 대통령의 인기가 떨어지기 전 선거를 끝내지 않으면 승리를 확신할 수 없다는 판단이다.

일부 여론조사 전문가들은 에르도안 대통령 지지율에서 이미 경제 문제가 아프린 군사작전 효과를 잠식하는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는 견해를 내놨다.

전날 '8월 조기선거 제안'을 환영한 제1야당 '공화인민당'(CHP)은 선거를 국가비상사태 하에서 시행하는 데에 강하게 반발했다.

이날 터키의회는 전날 국가안전보장회의(MGK)를 거쳐 넘어온 국가비상사태 3개월 연장안을 의결했다.

야당은 국가비상사태 연장에 반대했으나 여당 '정의개발당'(AKP)과 이에 동조하는 MHP가 국가비상사태 연장안을 강행 처리했다.

뷜렌트 테즈잔 CHP 대변인은 "국가비상사태 통치하에서 선거를 치를 수는 없다"면서 의회가 국가비상사태를 해제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터키에서는 1년 전 정치권력구조를 내각책임제에서 대통령제로 바꾸는 개헌안이 불공정 투표·캠페인 논란 속에 51% 찬성률로 국민투표를 통과했다.

한편 터키 국방부는 군에서 재미 이슬람학자 펫훌라흐 귈렌을 추종하는 비밀조직을 적발했으며, 조직원 3천명을 해임할 것이라고 관영 아나돌루통신이 보도했다.

귈렌은 터키정부가 2016년 쿠데타 모의 배후로 지목인 인사다.

누렛틴 자니클리 터키 국방장관은 이날 의회에서 "며칠 안에 국가비상사태 행정명령 형식으로 관련자 3천명을 해고할 것"이라고 말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473 터키, 親러시아 행보 가속…"對러 제재 동참하지 않을 것" 한인회 08-16 102
2472 터키, 미국산 승용차·술·담배 관세 2배로 인상 한인회 08-16 56 1
2471 터키 리라화, 은행 스와프 거래 제한으로 반등(종합) 한인회 08-16 78
2470 터키·러시아·이란 통화가치 '추풍낙엽' 한인회 08-10 515 2
2469 에르도안 "미국에 맞제재 지시" 후 터키리라 또 역대 최저 한인회 08-06 519 1
2468 미국·터키 무역갈등도 격화…美 "무관세 특혜 자격 재검토" 한인회 08-04 156
2467 터키 '350만원에 군면제' 시행…농기구·가축 급매물 몰려(종합) 한인회 08-03 346 9
2466 러·이란·터키 3국, 소치서 회담…"시리아 복구 중점 논의" 한인회 08-03 58
2465 폼페이오, 터키 외교장관 만나…"양국 문제 해결 위해 노력키로.. 한인회 08-03 62
2464 터키, 외화채 1년 내 만기 대거 도래…"감당 힘든 수준" 한인회 08-03 145
2463 송영무 국방, 오는 5일부터 터키·인도 방문 한인회 08-03 58
2462 '친딸 7년간 성학대' 터키 미디어재벌에 중형…터키사회 충격 한인회 07-21 474 1
2461 네덜란드-터키, 작년 터키 총선부터 단절된 외교관계 정상화 한인회 07-21 177
2460 누버거 버먼 "터키 부채 수준, 주요 우려거리 아니야" 한인회 07-17 397 1
2459 터키, 쿠데타 미수 후 발령 비상사태 2년만에 18일 해제 한인회 07-17 387 4
2458 터키 리라, 사상 최저치 또 뚫렸다…에르도안 불안 커져 한인회 07-13 512
2457 터키, 무슬림 작가 '오크타르' 관련 235명 구금 작전 개시 한인회 07-12 226
2456 터키 에르도안 대통령, 첫 방문지 아제르바이잔 한인회 07-11 149
2455 터키 대통령 경제 권한 강화…"투자자, 리라화 위기 긴장" 한인회 07-11 185
2454 터키 재무장관, 재정 규율 유지할 것 약속 한인회 07-11 91
2453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 사위 재무장관 임명 한인회 07-11 142 1
2452 "소녀는 신부가 아닙니다"…결혼 망친 터키사진사 '영웅'으로 한인회 07-11 163 1
2451 터키 열차 탈선사고로 24명 숨져…"폭우로 지반침하 탓" 한인회 07-10 183
2450 '터키군 장악 석달' 쿠르드 도시 아프린, '시리아 속 터키'로 한인회 07-10 125
2449 "터키 베식타시, 김영권측과 영입협상 시작…이적비 검토" 한인회 07-10 98
2448 터키, 美 철강 관세에 3000억원 규모 보복 조치 한인회 06-22 225
2447 美상무부 "한국·터키 강관에 보조금 예비판정…상계관세 부.. 한인회 06-21 152
2446 터키, 美의회 반대에도 '스텔스 전투기' F-35 받는다 한인회 06-21 267
2445 에르도안, 선거에 돈풀자…터키 재정적자 78% 급증 한인회 06-21 334 1
2444 터키 에르도안 지지율 50% ??…1차투표 당선 '빨간불' 한인회 06-16 520
2443 터키 에너지장관 “제3원전 부지, 유럽지역으로 거의 결정” 한인회 06-16 217
2442 에르도안, "재선되면 터키의 국가 비상사태 해제하겠다" 공약 한인회 06-16 320
2441 터키 에르도안 "이라크서 쿠르드무장단체 소탕작전 개시" 한인회 06-14 168
2440 6·25 참전국 터키 "북미정상회담 합의 환영" 한인회 06-14 116
2439 '러 우회' 카스피해 가스관, 터키까지 연결…유럽구간 남아 한인회 06-14 127
12345678910,,,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