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8-04-21 (토) 12:21
추천: 0  조회: 441       
IP: 88.xxx.134
터키, 6월 조기 대선·총선 치른다
에르도안 "6월 24일 대선·총선 시행하기로 결정"…"선거 이슈 빨리 해소돼야"
터키 언론 "경제 '빨간불'에 에르도안 지지율 하락 우려…선거 서두르는 것"
야당 "국가비상사태에서 선거 치를 수 없어…해제돼야"


터키 에르도안 "6월 24일 조기 대선·총선 실시"
터키 에르도안 "6월 24일 조기 대선·총선 실시"[EPA=연합뉴스]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경제 위기 우려 등으로 마음이 급해진 터키 대통령이 대선을 1년반 앞당겨 두 달후 치르겠다고 선언했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앙카라 대통령궁에서 "데블레트 바흐첼리 '민족주의행동당'(MHP) 대표와 논의한 결과, 우리는 올해 6월 24일 일요일에 대선과 총선을 시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전날 바흐첼리 대표는 작년 대통령제 개헌에 따라 내년 11월로 예정된 선거를 1년 3개월 가량 당겨 올해 8월에 치르자고 제안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바흐첼리 대표와 논의 후 시기를 더 앞당겨 당장 두 달 후 대선과 총선을 치르기로 했다.

그는 역내 정세와 경제 상황을 들며 불확실성을 없애고자 조기 선거를 치러야 한다고 주장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시리아 상황 전개가 빨라지는 이런 시기에 선거 이슈는 가능한 한 빨리 제거해야 하고, 거시경제 균형이나 대형 투자 같은 중요한 결정에 집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동안 터키 정치권에서 올해 여름에 조기 선거가 시행될 가능성이 꾸준히 제기됐으나 이처럼 급박한 선거 일정 전개는 예상을 뛰어넘는다.

일간지 휘리예트 등 터키 언론은 극심한 인플레이션, 공공·민간 부채 급증, 터키리라화 급락 등 경제에 '빨간불'이 켜진 것을 조기 선거의 주요 배경으로 분석했다.


이스탄불에서 터키 야당 주도로 열린 국가비상사태 연장 반대 시위
이스탄불에서 터키 야당 주도로 열린 국가비상사태 연장 반대 시위[로이터=연합뉴스]


시리아 쿠르드 도시 아프린 군사작전으로 상승한 에르도안 대통령의 인기가 떨어지기 전 선거를 끝내지 않으면 승리를 확신할 수 없다는 판단이다.

일부 여론조사 전문가들은 에르도안 대통령 지지율에서 이미 경제 문제가 아프린 군사작전 효과를 잠식하는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는 견해를 내놨다.

전날 '8월 조기선거 제안'을 환영한 제1야당 '공화인민당'(CHP)은 선거를 국가비상사태 하에서 시행하는 데에 강하게 반발했다.

이날 터키의회는 전날 국가안전보장회의(MGK)를 거쳐 넘어온 국가비상사태 3개월 연장안을 의결했다.

야당은 국가비상사태 연장에 반대했으나 여당 '정의개발당'(AKP)과 이에 동조하는 MHP가 국가비상사태 연장안을 강행 처리했다.

뷜렌트 테즈잔 CHP 대변인은 "국가비상사태 통치하에서 선거를 치를 수는 없다"면서 의회가 국가비상사태를 해제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터키에서는 1년 전 정치권력구조를 내각책임제에서 대통령제로 바꾸는 개헌안이 불공정 투표·캠페인 논란 속에 51% 찬성률로 국민투표를 통과했다.

한편 터키 국방부는 군에서 재미 이슬람학자 펫훌라흐 귈렌을 추종하는 비밀조직을 적발했으며, 조직원 3천명을 해임할 것이라고 관영 아나돌루통신이 보도했다.

귈렌은 터키정부가 2016년 쿠데타 모의 배후로 지목인 인사다.

누렛틴 자니클리 터키 국방장관은 이날 의회에서 "며칠 안에 국가비상사태 행정명령 형식으로 관련자 3천명을 해고할 것"이라고 말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543 佛·獨 정상, 러시아·터키 정상과 함께 27일 시리아문제 회동 한인회 10-20 84
2542 터키 달러채 발행에 자금 ‘홍수’ 신흥국 회생 신호 한인회 10-18 360 2
2541 ‘카슈끄지 사태’ 최후승자는 터키?…美제재도 풀고 리라도 .. 한인회 10-18 174 1
2540 터키 당국, 카슈끄지의 애플워치가 전송한 살해 녹음파일 확보?.. 한인회 10-15 222
2539 이주민 참사…터키서 트럭사고로 임부 등 22명 숨져 한인회 10-15 211 1
2538 터키 법원, 美 브런슨 목사 가택연금 해제 판결 한인회 10-12 211
2537 “美·터키, 브런슨 목사 석방 합의…12일 공판 결과 기대” 한인회 10-12 125
2536 터키, 극단적 대책 내놔…"기업들, 10%씩 가격 내려라" 한인회 10-11 466 4
2535 터키 서부서 그리스 밀입국 보트 침몰…30여명 사망·실종 한인회 10-11 92
2534 한국인 피아니스트, 터키 이스탄불을 감동시키다 등대 10-08 230
2533 터키, '참전용사의 날' 기념행사 거행 등대 10-08 115
2532 美 재무부, 北 외교관 및 北과 거래한 터키인·기업 추가 제재 한인회 10-07 116
2531 문희상 국회의장, 유라시아 국회의장회의·IPU총회 참석...6일부.. 한인회 10-07 57
2530 OECD 14개국이 ‘일본해’ 만 표기…‘동해’ 단독표기는 韓ㆍ터.. 한인회 10-07 74
2529 “사우디 유명 언론인, 터키 영사관서 피살”? 한인회 10-07 93
2528 피치, 20개 터키 은행 신용 등급 강등 한인회 10-05 214
2527 "터키서 '외화 해외송금' 무더기 구금…'경제안보 사범' 수사" 한인회 10-05 222
2526 "'美와 갈등·통화 급락' 터키, 러와 무역에 첫 루블화 결제" 한인회 10-05 114
2525 "짐칸 가방 속 전자담배 발화…터키 항공기 비상착륙" 한인회 10-05 117
2524 터키 재무 "다음 주 인플레이션 억제 조치 발표" 한인회 10-04 93
2523 "터키법원, 13세여학생 입맞춘 16세소년에 징역 최소 4년6개월" 한인회 10-01 381 1
2522 시리아 외무 “美·佛·터키 군대는 점령군…즉각 철수해야” 한인회 10-01 73
2521 터키 자산에 눈독 들인 中…인프라 등 투자 타진 한인회 10-01 126
2520 터키 리라 급등…미국인 목사 석방 기대 한인회 09-25 617 3
2519 터키, 정부지출 삭감 등 통화위기 대책안 발표 한인회 09-23 242
2518 터키, 시민권 '폭탄 세일'…투자이민 기준 하향 한인회 09-23 338
2517 터키, 올 성장률 전망 5.5% -> 3.8%로 낮춰 한인회 09-23 62
2516 미국, 45년 만에 세계 최대 산유국 지위 탈환 한인회 09-23 97
2515 터키, 매매·임대계약 리라화로 강제…기존 계약도(종합) 한인회 09-23 189
2514 "터키 경찰, 노동환경개선 시위 이스탄불 신공항 노동자들 체포.. 한인회 09-23 90
2513 러시아와 터키, 시리아 이들립에 비무장지대 합의 한인회 09-23 41
2512 터키 거주법, 13년 만에 바뀌다 (2) 등대 09-19 586
2511 터키, 81개주 국공립학교 일제히 새학기 시작 등대 09-18 150
2510 터키에서도 얻은 한.일전 승리 등대 09-17 206
2509 터키 거주법, 13년 만에 바뀌다 (1) 등대 09-17 446
12345678910,,,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