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9-04-01 (월) 15:38
추천: 0  조회: 482       
IP: 78.xxx.44
터키 지방선거, 에르도안 수도서 패배…전체 득표율은 선방
현지 언론 "여권 연대 52% 득표"…야당 25년 만에 앙카라 시장 탈환 
이스탄불 대접전 후 여·야 모두 승리 주장…결과 두고 논란 예상
에르도안 "전체적으로 승리"…수도에 이어 이스탄불 패배시 '심각한 타격' 전망
에르도안 대통령 "지방선거 전체적으로 승리"
에르도안 대통령 "지방선거 전체적으로 승리"[로이터=연합뉴스]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경제난' 속에 치러진 터키 지방선거에서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의 '정의개발당'이 전체 득표율에서 승리했다.

그러나 수도 앙카라에서 25년 만에 야당이 승리했고 최대 도시 이스탄불에서도 집권당 승리를 장담할 수 없게 되는 등 대도시 민심 풍향의 변화가 감지됐다.

31일(현지시간) 치러진 터키 지방선거에서 91% 개표가 진행된 현재 에르도안 대통령이 이끄는 이슬람 기반 '정의개발당'(AKP)이 45.0%를 득표했다고 일간 휘리예트 등이 선거 당국을 인용해 보도했다.

제1야당인 '공화인민당'(CHP)은 30.3%를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CHP와 연대한 '좋은 당'(IYI)이 7.4%, AKP와 손잡은 '민족주의 행동당'(MHP)이 6.8%를 각각 득표했다.

쿠르드계 등 소수집단을 대변하는 '인민민주당'(HDP)은 4.0% 득표에 그쳤다.

30개 광역시장 경쟁에서 AKP(16)와 MHP(1)의 여권 연대는 총 17곳에서 앞섰다.

AKP는 그러나 25년 만에 수도 앙카라 시장 자리를 야당에 내줬다.

경제·문화의 중심인 이스탄불에서는 개표 막판 1·2위 후보 간 격차가 0.06%포인트까지 좁혀진 초접전 상황에서 AKP 후보인 비날리 이을드름 전 총리가 승리를 선언했다.

그러나 야당 CHP도 "3대 도시에서 모두 승리했다"고 말해 논란을 예고했다.

이번 선거는 터키가 대통령중심제로 전환하면서 에르도안 대통령이 행정부뿐만 아니라 입법·사법부까지 강력한 권한을 장악한 후 처음 치러지는 지방선거로, 에르도안 찬반투표 성격이 강했다.

터키 경제가 침체국면(2분기 연속 역성장)에 진입하고 연간 물가상승률은 9월 이후 매월 19∼24%에 달하는 등 경제난 속에서 치러져 '심판론'이 주효할지에 관심이 집중됐다.

야당 앙카라 시장 후보 만수르 야바시
야당 앙카라 시장 후보 만수르 야바시[AP=연합뉴스]

결과적으로 '심판론'보다는 에르도안 대통령의 '안보 우선론(생존론)'이 우세했다.

여권 연대(AKP+MHP)는 약 52%를 득표, 작년 대통령선거 당시 득표율(52.5%)을 유지하며 승리했다.

그러나 수도 앙카라 패배와 최대 도시 이스탄불의 초접전 승부로 내용 면에서 승리를 단언하기에는 모자랐다.

전통적으로 터키 지방선거에서는 '이스탄불에서 이기면 터키에서 승리하고, 앙카라에서 패하면 터키에서 진다'는 속설이 있을 정도로 두 지역이 승패의 지표 역할을 한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이날 밤 10시께 TV로 방송된 연설에서 "AKP가 터키 전역에서 앞섰다"며 "일부 도시에서 졌지만, 이것은 민주주의에서는 필요한 것"이라며 선거 결과를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그러면서 "만약 부족한 점이 있다면 그것을 바로잡는 것이 우리의 의무"라며 "내일 아침부터 우리의 결점이 무엇인지 파악하고 이를 보완하는 작업을 시작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또 아직 집권당의 승리 여부가 불확실한 이스탄불의 선거 결과에 대해서는 설령 이스탄불 시장 자리를 야당에 뺏기더라도 그 외 지역 의회는 장악할 것이라며 이스탄불에서의 패배를 인정하는 듯한 발언으로 눈길을 끌었다.

로이터통신 등 외신은 집권당이 수도에 이어 이스탄불에서도 패배할 경우 25년 전 이스탄불의 시장으로 당선되면서 본격적으로 정계에 입문한 에르도안 대통령에게는 심각한 타격이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선거 결과에 대해 터키 전문가들도 25년 만에 터키 정치사가 새로운 장으로 넘어간다는 식의 의미를 부여하고 있다.

터키 유력 언론인 루셴 차크르는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오늘 선거는 1994년만큼이나 역사적이었다"며 "그것은 25년 전 열렸던 페이지가 다음 장으로 넘어가고 있다는 선언"이라고 평가했다.

이름아이콘 hope
2019-04-02 07:26
살다 살다 이런 희망이 생기긴 오랜만이구만.
   
이름아이콘 sell11
2019-04-02 15:43
비공개 글입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56 "시리아 북서부 공습 중단…러·터키 일시휴전 합의" 한인회 05-20 107
2755 백악관 “시리아 IS 점령지 100% 탈환” 한인회 05-20 66
2754 "46명 숨진 터키 '베식타시 경기장 테러' 가담 14명에 종신형" 한인회 05-20 248
2753 터키 美 관세 혜택 종료 소식에 '출렁' 한인회 05-20 117
2752 '터키와 자원 갈등' 키프로스, 佛과 군사협력 강화 한인회 05-17 89
2751 터키, 중앙銀 준비금 정부 예산으로 이전 추진 한인회 05-16 165
2750 터키, 외환거래세 부과…"리라 방어·세수확보 목적" 한인회 05-16 204
2749 터키, S-400 도입 철회 보도 부인…"이미 끝난 거래" 한인회 05-12 215
2748 터키, 러 S-400 구매 취소 보도에 리라 3% 급등 한인회 05-12 244
2747 터키-키프로스 ‘동지중해 자원전쟁’ 한인회 05-11 105
2746 터키 야당 "이스탄불 지방선거 모두 재투표하자" 한인회 05-11 189
2745 터키, 철강 세이프가드 종료…"수출 불확실성 우려 해소" 한인회 05-11 53
2744 '갱맘' 이창석, 갈라타사라이 입단... 터키 활동 이어간다 한인회 05-11 70
2743 터키 리라화 잇단 방어 조치에 반등…'약발' 유지엔 의문 한인회 05-11 104
2742 터키, 결국 이스탄불 시장 선거 재실시하기로 한인회 05-07 391
2741 아르헨티나 페소·터키 리라화…"위기 가능성 미미" 한인회 05-05 322
2740 터키, 폴리에스터직물 수입 감소세 한인회 05-05 98
2739 터키 골동품 인형 머리카락에 숨겨진 비극, DNA검사로 풀릴까 한인회 05-05 160
2738 터키, 나토 최고사령관 이취임식 보이콧…'앙숙' 키프로스 참석.. 한인회 05-05 95
2737 세대교체 성공한 터키, 월드컵 성적-올림픽 티켓 모두 노린다 한인회 05-02 139
2736 "'UAE 스파이용의자' 터키구치소서 자살…'카슈끄지 수사' 받아" 한인회 05-02 131
2735 터키 오토카르 경전차 '툴파르' 마케팅 시도...한국 영향없나? 한인회 05-02 113
2734 터키, 지난해 국방비 지출 증가폭 세계 최대 한인회 05-02 75
2733 에르도안 "터키를 방출?…터키 빠지면 F-35 프로젝트 망해" 한인회 05-02 108
2732 터키 리라, 중앙은행 긴축 철회 신호에 급락 한인회 04-27 394
2731 터키 정부 "이란산 원유 계속 수입하려고 美 설득 중" 한인회 04-27 112
2730 터키 야당대표가 전사자 장례식서 '주먹세례' 받은 이유는 한인회 04-23 258
2729 美, 한국 등 8개국 '이란산 원유 수입' 제재 예외 연장 안한다 한인회 04-23 91
2728 "터키, 'UAE 스파이 혐의' 2명 검거…카슈끄지 살해 관여 조사"(종.. 한인회 04-22 72
2727 '터키 외환보유액' 32조?18조?…에르도안 "서방언론 공격"발끈 한인회 04-22 167
2726 투자자 이탈에…리라화 방어 위해 달러 총동원령 한인회 04-22 167
2725 터키서 女 1인여행자 성범죄 주의보…"에어비앤비·음주 유의" 한인회 04-22 143
2724 터키 "이란産 원유 제재 예외연장 기대…이란 외면 안 해" 한인회 04-18 127
2723 터키 이스탄불, 야당 시장 공식 탄생…AKP 재선거 요구 한인회 04-18 268
2722 한은 "터키·브라질 금융불안…정치 불안 확대" 한인회 04-16 234
12345678910,,,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