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9-05-26 (일) 23:21
추천: 0  조회: 259       
IP: 88.xxx.8
터키, 왜 'S-400'을 도입하려할까?

F-35 100대나 샀는데도... 패트리엇 기술이전 안된다는 美 
S-400 구매에 S-500 공동개발 및 생산, 기술이전 약속한 러시아
사드보다 6분의 1, 패트리엇보다 절반인 S-400 가격 매력도 한몫

(사진=러시아 국방부 홈페이지/http://eng.mil.ru/)

(사진=러시아 국방부 홈페이지/http://eng.mil.ru/)

[아시아경제 이현우 기자] 터키가 미국의 제재 위협에도 러시아제 S-400 체계 도입을 강행할 것을 다시금 밝히면서 전 세계적인 주목을 받고 있다. 터키정부가 미국과 판매계약을 맺은 F-35A 100대를 포기하고 미국과 나토의 제재 위험성을 감수하면서까지 S-400 도입을 고집하는 이유는 사드나 패트리엇 체계 대비 S-400의 싼 가격 뿐만 아니라 러시아의 기술이전 및 S-500 공동 개발 등을 염두에 둔 것으로 풀이된다. 

터키 현지 언론 등 외신들에 의하면, 21일(현지시간) 훌루시 아카르(Hulusi Akar) 터키 국방장관은 러시아 S-400 도입에 따른 미국의 제재가능성에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카르 장관은 "미국의 무기를 사기만 해야하는데 신물이 난다"며 "터키는 항상 사고 미국은 언제나 생산한다는 개념은 끝났다"며 S-400 도입을 관철하겠다는 뜻을 다시금 강조했다.

앞서 미국은 2주 내에 터키가 S-400 도입을 철회하지 않을 경우 그간 미국과 함께 해온 F-35 프로젝트에서 완전히 제외시키고, 판매 계약을 맺은 F-35A 100대 역시 인도하지 않을 것임을 밝혔다. 이와함께 나토(NATO)와 대 터키 공동제재 카드도 고려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은 러시아의 대공방어체계인 S-400과 F-35를 터키가 구매, 실전훈련을 벌일 경우 S-400의 레이더 체계에서 스텔스 전투기인 F-35의 위치를 확인하고 추적하는 기술이 러시아 측에 넘어갈 수 있다고 보고 있다. 

터키정부는 이에 아랑곳하지 않고 미국이 F-35A 100대 인수를 거부하면 다른 전투기를 구매할 것이라 밝히며 S-400 도입 의지를 꺾지 않고 있다. 터키가 미국과 서방의 제재 위험성을 감수하면서까지 S-400에 집착하는 이유는 러시아와 S-400의 상위버전인 S-500 공동생산에 합의하고, 기술이전도 가능할 것이라 보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앞서 이달 18일(현지시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S-500을 러시아와 공동생산할 것이라 밝힌 바 있다.

S-500 체계는 사정거리 600km로 현존하는 요격미사일 체계 중 사거리가 가장 긴 것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요격을 막기 위해 종말고도 이후 더미 미사일이 나오는 다탄두탄도미사일(MIRV) 방어를 위해 최대 10개의 탄도미사일을 동시대응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러시아는 지난해 S-500 체계 실험에 성공한 것으로 알려져있으며 빠르면 내년께 실전배치가 가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우수한 능력 대비 가격은 미국의 사드 체계보다 훨씬 저렴할 것으로 추정된다.  



터키가 당장 도입코자 하는 S-400 체계도 사드나 미국이 터키에 판매코자 한 패트리엇 체계보다 훨씬 가격이 저렴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드의 6분의 1, 패트리엇의 절반 가격 정도로 설치가 가능하고 성능은 패트리엇을 상회하는 것으로 평가받는다. 터키는 앞서 미국에 패트리엇 체계 도입과 관련해 기술이전과 공동생산, 재정지원 등을 요구했으나 거부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비해 러시아는 S-500 공동생산을 제의했고, 기술이전도 약속하면서 터키가 러시아쪽으로 기운 것으로 분석된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866 트럼프가 터키에 저자세인 이유…현지배치 전술핵 50기 ‘인질.. 한인회 10-20 46
2865 터키, '시리아 북동부서 5일간 조건부 휴전'키로 미국과 합의 한인회 10-19 45
2864 美, 펜스 부통령 터키 급파…에르도안 "트럼프가 오라" 엄포 한인회 10-17 168
2863 터키 공격받는 쿠르드, 시리아 정부군과 손잡아 한인회 10-14 158
2862 시리아서 미군 주둔지 피격…美 "터키, 작전중단하라" 한인회 10-13 121
2861 터키, 쿠르드 군사 작전 ‘평화의 샘’ 온라인 검열…121명 체포.. 한인회 10-13 65
2860 9일 터키, 시리아 북부 쿠르드족 공격 트럼프 "전쟁 끝내야" 철.. 한인회 10-10 231
2859 시리아 철군 결정 트럼프 "선 넘으면 터키 경제 끝장낼 것" 경고.. 한인회 10-08 204
2858 美 시리아 철군 '후폭풍'…IS 외국인 포로 운명도 불투명 한인회 10-08 125
2857 이란-터키, 앙카라 회담서 안보협력 강화에 합의 한인회 10-07 33
2856 터키, 자국 정치인 관련 트윗에 '좋아요' 누른 美대사 초치 항의.. 한인회 10-07 62
2855 터키, 환경오염과 암 관계 발표한 과학자에 '유죄 판결' 한인회 10-07 60
2854 인도, 함대지원선 수주 터키 조선소 제재 한인회 10-07 31
2853 터키, 지난달에만 지도자급 포함 IS 조직원 120명 체포 한인회 10-07 39
2852 터키, 30만명 개인 정보 유출한 페이스북에 벌금 한인회 10-07 47
2851 폭스바겐, 터키에 생산법인 설립…공장 신축도 이어질듯 한인회 10-07 56
2850 폭증 이주민에 심란한 그리스 "EU, 터키에 자금지원 재개해야" 한인회 10-01 227
2849 “합성이 아닙니다”…‘오드아이’ 터키 형제 [출처] - 국민일.. 한인회 10-01 238
2848 자가용 차내까지 터키, 금연령 한인회 10-01 232
2847 터키, 침몰 직전 난민 보트서 15명 구조 한인회 10-01 46
2846 터키 “26일 이스탄불 지진으로 30여명 부상, 470여채 건물 손상.. 한인회 09-29 228
2845 주터키 美대사, 터키에 패트리엇 미사일 구매 제안 한인회 09-27 110
2844 “터키 경제 안정세…외국인 투자 위험 낮아” 한인회 09-27 164
2843 "터키 대형 인프라 프로젝트 발주 대기중" 한인회 09-27 118
2842 "터키 이스탄불서 규모 5.7지진" 한인회 09-27 153
2841 에르도안 "터키, 이란 석유 수입중단 불가능"…美에 '어깃장' 한인회 09-27 61
2840 키프로스, 다국적 기업에 가스 시추 허가…터키 강력 반발 한인회 09-25 80
2839 터키 이스탄불 공항서 마약 밀수 적발…코카인 13㎏ 압수 한인회 09-25 144
2838 터키, 'IS 가담 후 조직원 모집' 외국인 4명 체포 한인회 09-23 159
2837 터키, 유럽행 시도한 불법 이주민 250여명 체포 한인회 09-23 124
2836 터키 중앙은행, 외화예금 지급준비율 1%포인트 인상 한인회 09-21 171
2835 터키서 천국 묘사한 1500년 전 모자이크 발굴 한인회 09-19 239
2834 터키, 철강 제품 세이프가드 조사 철회 불구, 수입규제 지속 한인회 09-18 108
2833 터키, 사우디 석유시설 공격한 예멘 반군 비판 한인회 09-15 133
2832 “터키, 2016년 쿠데타 시도 연루 군인 223명 체포 명령" 한인회 09-15 103
12345678910,,,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