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뉴스와 정보
터키 뉴스와 정보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9-07-18 (목) 00:13
추천: 0  조회: 154       
IP: 122.xxx.23
터키 관료, 신장 위구르 자치구 방문
신장 위구르 자치구에 대한 터키의 입장에 변화가 감지된다. 위구르 이슬람교도의 피난처였던 터키가 중국과의 관계를 고려해 균형을 모색하고 있다.

중국 신장 위구르 자치구에서 투르크족 이슬람교도에 대한 잔인한 탄압이 자행되고 있다는 보고서를 평가하기 위해 터키 정부 관료가 위구르 자치구를 공식 방문했다. 이번 방문으로 터키는 이슬람 세계 내에서의 리더쉽에 대한 도전에 직면할 가능성이 있다.

이번 방문은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이 최근 베이징을 방문했을 때 중국 지도자들과의 회담에서 현장 조사에 대한 합의가 이루어지면서 성사됐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중국과 터키) 양 측의 민감성을 고려해 이 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찾는 것이 가능하다"고 선언하면서 이번 방문의 분위기를 조성했다.

그는 "이 문제를 이용한 사람들이 터키와 다른 나라와의 관계를 생각하지 않고 감정적으로 행동함으로써 터키와 그들의 친족 모두 비용을 치렀다"고 말했다.

중국 관영 차이나데일리는 에르도안 총리가 중국 지도자들에게 "중국의 발전과 번영 속에서 모든 민족이 신장 자치구에서 행복하게 사는 것이 사실"이라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터키는 과거 신장 자치구 내의 긴장 완화를 위한 중재에 나섰으나 성공적이지 못했다. 이 지역에 대한 투자에 중국과 합의하기도 했다. 터키에 이번 방문은 위험한 도박이다.

터키가 위구르 자치구의 이슬람교도에 대한 중국의 탄압을 확인한다면 에르도안 대통령은 다른 이슬람 지도자들이 외면했던 신장 자치구의 이슬람 교도를 보호하려는 의지를 가진 리더로 부상할 수 있다. 지난해 그가 미국이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의 수도로 인정한 것을 비난하는데 앞장섰던 것과 같은 모습이다.

올해 초 터키 외무부가 중국의 위구르 자치구 정책을 강도 높게 비난하면서 터키는 신장 자치구 문제 해결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처럼 보였으나, 그 이후 침묵을 지키고 있다.

터키의 비난에 맞서 중국은 지중해 연안의 항구도시 이즈미르의 주터키 영사관을 임시 폐쇄하고, 터키 주재 중국인과 터키를 여행하는 자국민에게 "신변의 안전을 경계하고 주의하라"고 경고하는 한편, 경제보복으로 터키를 위협했다.

이번 방문을 근거로 터키가 신장 투르크계 이슬람교도에게 자발적인 직업훈련을 제공하면서 극단주의에 대항하고 있다는 중국의 주장을 지지한다면 위구르 주민들과 터키의 민족적, 문화적 유대관계를 고려할 때 중국은 상당한 외교적 성공을 거두는 셈이다.

이렇게 되면 에르도안 대통령에게는 경제적, 상업적 이유로 신장 자치구의 이슬람교도를 냉대한 이슬람 지도자라는 낙인이 찍힐 것이다. 올해 초 중국 베이징을 방문해 중국이 테러와 극단주의에 대한 대응 조처를 할 수 있는 권리가 있다고 인정한 모하메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나 신장 자치구의 상황에 대해 알지 못한다고 말한 임란 칸 파키스탄 총리와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과 같은 부류의 지도자가 되는 것이다.

터키는 중국과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면서 투르크계 이슬람교도들의 안전한 피난처를 제공하는 나라라는 균형을 잡기 위해 지난달 3만5,000 명의 위구르인을 포함한 신장의 투르크계 주민 14만6,000명에게 자국내 거주 허가를 내줬다고 밝혔다.

술레이만 소유루 터키 내무장관은 이들이 터키의 국민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외교관과 언론인들의 신장 자치구 가이드 투어를 통해 신장 자치구를 둘러싼 논란을 잠재우려던 중국의 시도는 성공하지 못했다. 터키 대표단이 이번 신장 자치구 방문 후 보일 반응에 이슬람 세계의 반향이 상당할 전망이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866 트럼프가 터키에 저자세인 이유…현지배치 전술핵 50기 ‘인질.. 한인회 10-20 46
2865 터키, '시리아 북동부서 5일간 조건부 휴전'키로 미국과 합의 한인회 10-19 45
2864 美, 펜스 부통령 터키 급파…에르도안 "트럼프가 오라" 엄포 한인회 10-17 168
2863 터키 공격받는 쿠르드, 시리아 정부군과 손잡아 한인회 10-14 158
2862 시리아서 미군 주둔지 피격…美 "터키, 작전중단하라" 한인회 10-13 121
2861 터키, 쿠르드 군사 작전 ‘평화의 샘’ 온라인 검열…121명 체포.. 한인회 10-13 65
2860 9일 터키, 시리아 북부 쿠르드족 공격 트럼프 "전쟁 끝내야" 철.. 한인회 10-10 231
2859 시리아 철군 결정 트럼프 "선 넘으면 터키 경제 끝장낼 것" 경고.. 한인회 10-08 204
2858 美 시리아 철군 '후폭풍'…IS 외국인 포로 운명도 불투명 한인회 10-08 125
2857 이란-터키, 앙카라 회담서 안보협력 강화에 합의 한인회 10-07 33
2856 터키, 자국 정치인 관련 트윗에 '좋아요' 누른 美대사 초치 항의.. 한인회 10-07 62
2855 터키, 환경오염과 암 관계 발표한 과학자에 '유죄 판결' 한인회 10-07 60
2854 인도, 함대지원선 수주 터키 조선소 제재 한인회 10-07 31
2853 터키, 지난달에만 지도자급 포함 IS 조직원 120명 체포 한인회 10-07 39
2852 터키, 30만명 개인 정보 유출한 페이스북에 벌금 한인회 10-07 47
2851 폭스바겐, 터키에 생산법인 설립…공장 신축도 이어질듯 한인회 10-07 56
2850 폭증 이주민에 심란한 그리스 "EU, 터키에 자금지원 재개해야" 한인회 10-01 227
2849 “합성이 아닙니다”…‘오드아이’ 터키 형제 [출처] - 국민일.. 한인회 10-01 238
2848 자가용 차내까지 터키, 금연령 한인회 10-01 232
2847 터키, 침몰 직전 난민 보트서 15명 구조 한인회 10-01 46
2846 터키 “26일 이스탄불 지진으로 30여명 부상, 470여채 건물 손상.. 한인회 09-29 228
2845 주터키 美대사, 터키에 패트리엇 미사일 구매 제안 한인회 09-27 110
2844 “터키 경제 안정세…외국인 투자 위험 낮아” 한인회 09-27 164
2843 "터키 대형 인프라 프로젝트 발주 대기중" 한인회 09-27 118
2842 "터키 이스탄불서 규모 5.7지진" 한인회 09-27 153
2841 에르도안 "터키, 이란 석유 수입중단 불가능"…美에 '어깃장' 한인회 09-27 61
2840 키프로스, 다국적 기업에 가스 시추 허가…터키 강력 반발 한인회 09-25 80
2839 터키 이스탄불 공항서 마약 밀수 적발…코카인 13㎏ 압수 한인회 09-25 144
2838 터키, 'IS 가담 후 조직원 모집' 외국인 4명 체포 한인회 09-23 159
2837 터키, 유럽행 시도한 불법 이주민 250여명 체포 한인회 09-23 124
2836 터키 중앙은행, 외화예금 지급준비율 1%포인트 인상 한인회 09-21 171
2835 터키서 천국 묘사한 1500년 전 모자이크 발굴 한인회 09-19 239
2834 터키, 철강 제품 세이프가드 조사 철회 불구, 수입규제 지속 한인회 09-18 108
2833 터키, 사우디 석유시설 공격한 예멘 반군 비판 한인회 09-15 133
2832 “터키, 2016년 쿠데타 시도 연루 군인 223명 체포 명령" 한인회 09-15 103
12345678910,,,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