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한인 동정
터키 한인 동정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7-06-16 (금) 15:17
추천: 0  조회: 360       
IP: 85.xxx.11
현대차 터키법인장 올해도 라마단 동참…"금식 직원들 뿌듯"

직원에 라마단 축하 서신…"일몰 후 식사 '이프타르' 기대감 커져"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현대자동차 터키법인장이 2년째 직원과 함께 이슬람 금식 성월(聖月) '라마단'에 동참해 화제다.

15일 터키 매체들에 따르면 현대자동차 터키법인인 현대아산자동차산업(HAOS)의 윤몽현 법인장이 최근 라마단을 맞아 직원들에게 서신을 보내고, 작년에 이어 올해도 금식에 동참한다는 사실을 알렸다.


윤 법인장은 이 서신에서 "직원 여러분과 같은 생각을 가지기 위해 작년부터 라마단에 금식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윤 법인장은 작년 1월에 터키에 부임했다.

그는 "처음에는 큰 영향을 받지 않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이프타르 시간을 손꼽아 기다리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프타르는 라마단에 해가 진 후 먹는, 평소보다 성대하게 차려진 저녁식사를 말한다.

윤 법인장은 "사무실에서 일하는 저에게도 금식이 쉽지 않은데, 생산직으로 일하면서 물 한모금도 마시지 않는 직원들을 보면서 감탄했다"면서 "여러분이 자랑스럽다"고 치켜세웠다.

그는 "금식을 하면서 가난한 자의 심정을 헤아리라는 쿠란의 가르침을 저도 깨달았다"고 말했다.

현대차 터키법인은 이번 라마단 기간에 사원들이 다양한 이프타르를 즐길 수 있도록 식사 상품권을 지급하고, 허기진 직원들을 배려해 쉼터를 추가로 마련했다.

터키 기업은 일반적으로 라마단에 여러 가지 배려와 혜택을 제공하지만 비()이슬람권 기업의 현지 법인장이 금식에 동참하는 사례는 드물다.

윤 법인장은 "이 거룩한 기간에 모든 직원이 미소를 지을 수 있기를 바란다"며 복을 기원하는 말로 서신을 맺었다.

tree@yna.co.kr

출처: 연합뉴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72 현대차 터키법인장 올해도 라마단 동참…"금식 직원들 뿌듯" 한인회 06-16 360
1771 카쉬소식 전하면서 다이빙소식도 전해봅니다 카쉬다이버 05-29 805 16
1770 탁심 게지파크 요리축제 한국음식판매 참가 한인회 05-24 740 1
1769 3차 시리아 난민을 위한 무료 바자회 바자회 05-15 1042 14
1768 김연셩 선수 팀 터키리그 우승 한인회 05-03 678 2
1767 김연경 선수 결승전 경기 안내 김보람 04-18 1139 5
1766 '프로즌' 김태일의 페네르바체, 터키 리그 4강 진출 한인회 04-04 848
1765 한국에서 제20회 동아제약 대학생 국토대장정을 진행합니다! 백욱기 03-28 882
1764 유라시아 유스 콰이어 정기연주회 안내 유라시아 유스 콰이어 03-16 973
1763 한국-터키 수교 60주년 MBC다큐 MBC다큐 03-09 1601 4
1762 한국 문화 세미나 및 한복 클럽 행사 박광희 03-01 1288
1761 토요학교 태권도합기도반 모집공고 진요한 관장 02-26 1232 2
1760 굿뉴스! 터키 제2 외국어로 한국어 채택 정지섭 02-23 1374
1759 이스탄불 클래식 기타 4기 모임 협회 02-10 1280
1758 한기협 지원, 한-터우호친선실에 한국어 강좌 개설 한인회 02-10 1336 1
1757 "'형제 나라' 국민끼리 한잔 합시다" 터키 술값 사기 주의보 교민 02-05 1645 5
1756 한국전 참전용사 자녀들에게 장학금 전달식 한인회 01-18 1364
1755 코레 아일라 터키 방문 한인회 01-18 1822 2
1754 김연경… 터키 페네르바체 리그 결승 이끌어 한인회 01-18 1442
1753 주이스탄불 총영사관 조현식 경찰영사 ‘발로 뛰는 영사상’ 한인회 01-16 1741 6
1752 "가장 슬픈 음반가게"…'피습' 터키 한인 레코드숍 결국 폐업 ABD 01-16 1799 3
1751 연합뉴스 :: "일 시키고 모르쇠"…교민 울린 한·터키 합작영화.. 한길선 01-09 2404 47
1750 스포츠조선 :: "일 시키고 모르쇠"…교민 울린 한·터키 합작영.. 한길선 01-09 1831 8
1749 총영사관 공지문 한인회 01-02 2014
1748 이스탄불 오르타쿄이 총격테러 관련 신변안전 유의 공지 한인회 01-02 1662
1747 [아시아나] 이스탄불 사무소 이전 안내 윤여행사 12-22 1886
1746 긴급공지/ 유라시아 터널 개막식 참석자 신청하기 한인회 12-09 1667
1745 12/10(토)주재원/교민 무료투어 (선착순) 나자르투어 12-08 1804 4
1744 터키 최대 이스탄불대학에 한국어문학과 개설 한인회 12-07 1934
1743 송년회 선물 및 장소 Point Hotel Barbaros 한인회 12-06 2265 3
1742 탄핵 사이트가 등장했네요 탄핵 12-04 1786 2
1741 이스탄불대학교 한국어문학과 개설식 한국어문학과 12-02 1917
1740 터키 이스탄불 교민들 "박근혜 퇴진하라" 시국선언 집회 교민 11-20 2731 9
1739 터키 시국선언 박근혜 하야 11-20 2091
1738 Marmara üniversitesi moda tasarım 마르마라 11-19 1802
12345678910,,,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