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터키 한인 동정
터키 한인 동정
작성자 교민        
작성일 2017-02-05 (일) 00:19
추천: 0  조회: 2759       
IP: 95.xxx.209
"'형제 나라' 국민끼리 한잔 합시다" 터키 술값 사기 주의보
총영사관 "피해 사례 끊이지 않아"…"술 마시자고 하면 무조건 헤어져야" 조언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이스탄불 유적지에서 한국인 관광객이 사진을 찍으며 한 터키인과 우연히 말을 섞게 됐다. 어디서 왔느냐는 질문에 한국인이라고 밝히자 상대방이 크게 반색을 하며 '안녕하세요' '사랑해요'를 주워섬겼다.

터키인은 배구선수 김연경과 가수 싸이의 팬이라며, '형제의 나라' 국민을 만났으니 근처에서 간단히 맥주를 사겠다고 제안했다.

들뜬 마음에 흔쾌히 응했다간 몇시간 후 수백만원을 털리고 후회할 수 있다.

주이스탄불 총영사관은 이스탄불 여행객을 상대로 한 '술값 사기'가 빈번하다며 여행객의 주의를 당부했다.

4일 총영사관이 공지한 '술값 사기 유형 및 대처요령'을 보면 사기범들은 보통 남자 혼자 또는 남자 두셋이 함께 다니는 일행을 노린다.

여행업계에 따르면 자신을 터키인이라고 밝히는 사기꾼은 한국인에게 '형제의 나라'라며 접근하거나, 그리스 또는 두바이에서 온 외국인 관광객이라며 '한류 팬'을 강조하는 수법을 쓰기도 한다고 한다.

처음부터 '작업 장소'로 가지 않고 인근 카페나 식당에서 차나 맥주를 가볍게 마시고 자신이 돈을 내기도 한다. 경계심을 완전히 풀게 하기 위한 사전작업이다.

"내가 아는 좋은 곳이 있다"는 말에 이끌려 술집에 들어섰다면 이미 빠져나오기 힘든 상황이라고 보면 된다.

사기에 가담한 이런 술집에서는 맥주 한 잔의 가격이 우리 돈으로 10만원 이상이고, 와인 또는 샴페인은 1병에 100만원이 훌쩍 넘는다.

접대 여성이 몇분 간 앉았다 가는 경우도 빈번한데, 서비스 비용이 부과된다.

두 세명 일행이 술 몇 잔을 마시면 술값이 200만∼300만원을 훌쩍 넘긴다.

함께 술을 마시던 사기꾼들은 계산서를 보고 "비싸다"고 화를 내며, 자신들이 반을 부담하겠다고 말해 일당이 아닌 것처럼 속이기도 한다.

사기임을 알아차리고 빠져나가려 하거나 술값 지불을 거부하면, 험상궂은 일당을 데려오거나 총기를 보여주며 공포분위기를 조성해 도저히 벗어날 수 없게 만든다.

두려운 마음에 돈을 주고 현장을 빠져나와 경찰에 신고를 해도, 보상을 받지는 못한다.

주 이스탄불 총영사관은 "관광지에서 만난 현지인과는 길게 이야기 하지 않는 것이 최선"이라며 "술을 마시자는 말이 나오면 무조건 헤어져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스탄불 총영사관의 한 관계자는 연합뉴스에 "터키 관광이 인기를 끌 무렵에는 일주일에도 몇 건씩 술값 사기 피해사례가 보고됐고, 관광객이 드문 요즘에도 계속 발생한다"면서 "남자 관광객들은 특히 술값 사기의 표적이 되므로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인 온라인 커뮤니티에도 술값 사기 피해 글이 끊이지 않는다.

약 2주 전 술값 사기 피해를 호소하는 글에는 "자주 올라오는 사기수법", "엄청나게 많이들 당한다", "모르는 사람이 술을 마시자고 하는데 의심도 안 해보나" 등의 글이 달렸다.

tree@yna.co.kr

이름아이콘 형제
2017-02-05 03:34
한국 남자는  술,  한국여자는 백인에  약한 거라고  보면 되나요?  터키인들에겐  일본도 형제,  중국도 형제,  무슬림도  형제. . .
사기 치는  사람들의  형제의 나라에  속으면 안되지요. .  이복 형제의  나라?
   
이름아이콘 형제
2017-02-05 03:58
중앙아시아의 나라인  카자흐스탄,  우즈벡 등은  정부 차원에서  형제의  나라라면서  특혜도  있는
듯 하더군요.  그러니  형제의 나라에  그만  들떠 해야 하네요.   짝사랑  해 보아야 . . ㅋㅋ
   
이름아이콘 메르하바
2017-02-07 17:56
한국남자는 술, 한국여자는 백인에 약한거 --> 한국남자는 술+여자, 한국여자는 백인에 약한거 이렇게 수정되어야 할것 같습니다.
   
이름아이콘 현자
2017-02-08 04:45
위 댓글 주인들은 현 한국상황을 전혀 모르는 마치 한국말 잘하는 외국인이거나 혹은 60세 이상의 같은옷 자주입고 머리스타일 안바꾸는 고지식한 노인분들의 댓글일 가능성이 아주 높습니다 고로 영양가 없고 잘못된정보이거나 자신이 살아오면서 느낀 지극히 100프로 주관적인 생각인것이죠 어느정도 꼰대기질이 있어야 자국여성을 저정도로 비하 할 수 있는 경솔함이 나온다는 의미입니다
   
이름아이콘 현자2
2017-02-13 09:07
비하로 받아들이게 만든 점을 사과합니다.  외국에 나가서 죄를 저지르는 부류의 못된  사람들에게  당하지 말자는
의미 입니다.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78 옥타가 뭐지요? 정 지섭 2017-11-17 16:28 341 1
1777 옥타(OKTA)에서 알려 드립니다. 정 지섭 2017-11-13 16:02 598 3
1776 제6회 KOWIN 가을세미나 안내 KOWIN터키 2017-10-11 04:12 737 1
1775 한인회비 설문조사 한인회 2017-10-09 06:37 1116 7
1774 미리내 마술극단 입니다!! (무료 마술도 배워보세용~) 미리내 2017-09-18 00:08 741
1773 ‘이제 안심’ 외교부, 터키 여행 경보 완화 발표 한인회 2017-09-02 11:56 1144
1772 이스탄블 클래식 기타 4기 모임 협회 2017-07-04 23:41 1526 3
1771 현대차 터키법인장 올해도 라마단 동참…"금식 직원들 뿌듯" 한인회 2017-06-16 15:17 1837
1770 카쉬소식 전하면서 다이빙소식도 전해봅니다 카쉬다이버 2017-05-29 02:30 2173 17
1769 탁심 게지파크 요리축제 한국음식판매 참가 한인회 2017-05-24 01:43 2046 1
1768 김연셩 선수 팀 터키리그 우승 한인회 2017-05-03 15:58 1923 2
1767 김연경 선수 결승전 경기 안내 김보람 2017-04-18 15:48 2236 5
1766 '프로즌' 김태일의 페네르바체, 터키 리그 4강 진출 한인회 2017-04-04 04:47 1886
1765 한국에서 제20회 동아제약 대학생 국토대장정을 진행합니다! 백욱기 2017-03-28 16:41 1910
1764 유라시아 유스 콰이어 정기연주회 안내 유라시아 유스 콰이어 2017-03-16 17:33 1992
1763 한국-터키 수교 60주년 MBC다큐 MBC다큐 2017-03-09 02:44 2657 4
1762 한국 문화 세미나 및 한복 클럽 행사 박광희 2017-03-01 18:09 2331
1761 토요학교 태권도합기도반 모집공고 진요한 관장 2017-02-26 22:01 2275 2
1760 굿뉴스! 터키 제2 외국어로 한국어 채택 정지섭 2017-02-23 00:26 2438
1759 이스탄불 클래식 기타 4기 모임 협회 2017-02-10 17:45 2341
1758 한기협 지원, 한-터우호친선실에 한국어 강좌 개설 한인회 2017-02-10 04:05 2405 1
1757 "'형제 나라' 국민끼리 한잔 합시다" 터키 술값 사기 주의보 교민 2017-02-05 00:19 2759 5
1756 한국전 참전용사 자녀들에게 장학금 전달식 한인회 2017-01-18 20:56 2430
1755 코레 아일라 터키 방문 한인회 2017-01-18 15:41 3013 2
1754 김연경… 터키 페네르바체 리그 결승 이끌어 한인회 2017-01-18 06:51 2600
1753 주이스탄불 총영사관 조현식 경찰영사 ‘발로 뛰는 영사상’ 한인회 2017-01-16 22:06 2853 6
1752 "가장 슬픈 음반가게"…'피습' 터키 한인 레코드숍 결국 폐업 ABD 2017-01-16 04:20 2918 3
1751 연합뉴스 :: "일 시키고 모르쇠"…교민 울린 한·터키 합작영화.. 한길선 2017-01-09 16:00 3571 47
1750 스포츠조선 :: "일 시키고 모르쇠"…교민 울린 한·터키 합작영.. 한길선 2017-01-09 15:39 2920 8
1749 총영사관 공지문 한인회 2017-01-02 19:59 3060
1748 이스탄불 오르타쿄이 총격테러 관련 신변안전 유의 공지 한인회 2017-01-02 19:57 2724
1747 [아시아나] 이스탄불 사무소 이전 안내 윤여행사 2016-12-22 19:13 2966
1746 긴급공지/ 유라시아 터널 개막식 참석자 신청하기 한인회 2016-12-09 05:13 2679
1745 12/10(토)주재원/교민 무료투어 (선착순) 나자르투어 2016-12-08 16:10 2889 4
1744 터키 최대 이스탄불대학에 한국어문학과 개설 한인회 2016-12-07 05:42 3055
12345678910,,,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