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노트 PHP
| Staff | Admin

 
오늘:
어제:
전체:

Untitled Document


















 
한인 자료실
한인 자료실
작성자 한인회        
작성일 2016-05-31 (화) 18:03
ㆍ추천: 0  ㆍ조회: 887      
IP: 88.xxx.248
터키 대통령 "무슬림 사전에 가족계획 없다"
"신·예언자 말씀 따라 후손 늘리라…피임은 반역"

(서울=연합뉴스) 심재훈 기자 = 터키 대통령이 가족계획이 이슬람 가치에 반한다며 자국 여성들에게 아이를 최대한 많이 낳으라고 권고했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이스탄불에서 행한 TV 생방송 연설에서 무슬림 가족은 산아 제한이나 가족계획을 해서는 안 된다고 경고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우리는 후손의 수를 늘릴 필요가 있다"면서 "사람들이 산아 제한, 가족계획에 대해 말하고 있는데 무슬림 가족은 그것을 이해하거나 받아들여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신과 위대한 예언자가 말씀하신 대로 우리는 그 길을 가야 한다"며 "이런 측면에서 이를 지킬 첫 번째 의무는 어머니들이 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에드로안 대통령은 교육을 받은 여성들이 피임을 시도하지 말 것을 촉구하기도 했다.

그는 지난 12년간 총리를 역임한 뒤 2014년 8월 대통령에 취임했으며 그가 속한 정의개발당(AKP)은 보수 무슬림의 지지를 받고 있다. 슬하에 2남 2녀를 두고 있다.

에르도안 대통령의 이런 발언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그는 2014년 한 결혼식에서 행한 연설에서 피임을 '반역'으로 묘사하기도 했다. 또한, 여성은 적어도 아이 셋은 낳아야 하며 여성은 남성과 동등한 대우를 받을 수 없다고 발언하기도 했다.

터키 통계국에 따르면 지난해 터키 출산율은 2.14명으로 1980년의 절반 수준에 불과하다.

이런 출산 감소에도 터키는 여전히 유럽에서는 출산율이 가장 높은 국가 중에 하나며, 유럽 다른 나라에 비해 상대적으로 젊은층 인구가 계속 늘고 있다.

유엔인구기금(UNPF)은 터키가 가족계획에 대한 잠재적인 미충족 욕구를 가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터키는 기혼 여성의 5분의 1이 출산 조절을 목적으로 낙태하는 상황이다.

이름아이콘 제발좀
2016-06-01 05:32
IP:78.xxx.228
대대손손 영욕을 누리기를 위해 노예가 많이 필요하겠지.
피임도구 수입유통 및 제조회사도 없애버릴지도 모르겠군.
   
이름아이콘 뭐래
2016-06-02 07:49
IP:88.xxx.119
출산율이 줄어드는건 다 이유가 있음. 그걸 여자탓으로 돌리는것도 무식하고 미개함
   
 
  0
3500
311 '쿠데타 연루' 터키 경찰 잇따라 자살…교사 의문사 사건도 inci 08-12 1188
310 '휴대폰 비번 말 안 한다고' 가족에게 맞아 죽은 터키 소녀 inci 08-10 1085
309 터키 에르도안, 이젠 ‘차세대 국부’ 지위까지?? inci 08-08 1155
308 '피의 숙청' 예고한 에르도안 대통령, 터키 사형제 부활 재시사 inci 08-08 881
307 “터키 쿠데타군 조종사가 거사 직전 정보당국에 밀고” inci 08-08 981
306 ‘미국 망명 귈렌에 체포영장 발부’ inci 08-05 959
305 '귈렌주의'는 터키판 프리메이슨" inci 08-05 1004
304 "쿠데타 지지했지?" 터키 임신부, 길거리서 집단폭행 당해 inci 08-05 1060 2
303 터키 군인 1천400명 해고·군사학교 폐교…대통령제로 개헌 시.. inci 08-01 964
302 배신자의 무덤 inci 08-01 993 1
301 열기구 추락으로 탑승객 전원사망 - 미국 안전문제 07-31 1191
300 터키 쿠데타 후 공무원 6만6천명 해고…대기업 오너일가 구금 inci 07-29 1088 1
299 '쿠데타 진압 기념' 터키 랜드마크·명소 줄줄이 개명 inci 07-29 1042 1
298 터키 정부는 장군 3분의 1을 숙청했고 언론사 130개를 폐쇄해버.. inci 07-28 868
297 보스포루스 다리 '7.15 순교자 다리'로 개명 inci 07-26 1198 4
296 쿠데타 계기로 "터키로 난민송환 불가" 목소리 고조 inci 07-26 884
295 터키 총리 "대통령 경호대 해산할 것" inci 07-25 883
294 국가비상사태 터키 “여행에 불편함 없도록 만전” inci 07-25 1009 1
293 터키 '피의 보복' 언론계로 확대…기자 42명에 구속영장 inci 07-25 736 1
292 터키 야권도 쿠데타 비판시위 가세…갈수록 힘 실리는 정부 inci 07-25 719
291 아프로디테상 등 2천년 전 로마시대 유물 밀수꾼 터키서 적발 inci 07-14 1034
290 브렉시트 진영 공약 번복으로 영국 또한번 패닉 inci 06-29 1082 2
289 한국국적 항공사들 정상운항 한인회장 06-29 939
288 공항마저도... 이스탄불 06-29 1353 5
287 안전한 아타튀르크 공항 마저... 안전무시기원 06-29 1409 4
286 여행중 만나는 강도피해 1050만원 배상받아 안전주의 06-28 913
285 터키, 교황 발언에 또 반발 "매우 유감…십자군적 사고방식" 한인회 06-27 918
284 이스탄불에 규모 7.0 대지진 발생 위험 경고 inci 06-23 1301 1
283 SNS 초과 근무 문제 터키리빙 06-23 890
282 터키인에 집단공격 당한 교민 이씨 "어리석음에 질 수 없어" inci 06-21 1242 1
281 터키 축구영웅 수쿠르, 대통령 모욕 기소 한인회 06-18 923
280 "여자라는 이유로"…터키판 '강남역사건' 여권 부글부글 한인회 06-10 1139
279 에게해 헤엄친 난민 소녀, 올림픽 수영 대표로 한인회 06-07 1079
278 바다에 여객기 가라앉히는 터키, 왜? 한인회 06-07 869
277 그들을 조국의 품으로!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을 소개합니다. ygeneration 06-07 574
12345678910,,,11